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삼차신경통의 임상 소견과 약물 치료에 관한 연구

A Study on Clinical Features and Pharmacologic Treatment Outcomes of Patients with Trigeminal Neuralgia

대한구강내과학회지 2009년 34권 2호 p.207 ~ 216
KMID : 0355220090340020207
고유정 ( Ko Yu-Jeong ) - 경북대학교 치의학전문대학원 구강내과학교실

김균요 ( Kim Kyun-Yo ) - 경북대학교 치의학전문대학원 구강내과학교실
허윤경 ( Hur Yun-Kyung ) - 경북대학교 치의학전문대학원 구강내과학교실
최재갑 ( Choi Jae-Kap ) - 경북대학교 치의학전문대학원 구강내과학교실

Abstract

2003년부터 2008년까지 경북대학교병원 구강내과를 내원한 삼차신경통 환자 90명의 임상 소견 및 약물 치료에 대한 결과를 분석하여 다음과 같은 결론을 얻었다.
1. 삼차신경통 환자는 40대 이상이 94.4%를 차지하였고 남녀비가 1:2.1로 여성에서 거의 2배 정도 호발하였다.
2. 삼차신경의 상악분지에 단독으로 이환된 경우가 51.1%로 가장 많았고 좌우비가 1:2.9로 우측에 더 자주 발생하였다.
3. 85명(94.4%)의 환자가 경북대학교병원 구강내과에 내원하기 전 삼차신경통을 치료하기 위해 다른 의료기관을 내원한 경험이 있었다.
3. 40명(44.4%)의 환자가 현재 치료 중인 전신질환을 가지고 있었다.
4. Carbamazepine 단독 투여로 69명(76.7%)의 환자가 효과를 나타내었으며 이 때 사용된 Carbamazepine의 일일 용량은 평균 402.9㎎이었다. 반면에 16명(17.8%)의 환자는 Carbamazepine과 다른 약물을 복합 투여하여 효과를 나타내었고 사용된 Carbamazepine 일일 용량은 평균 618.8mg이었으며 가장 많이 사용된 병용 약물은 Baclofen이었다. 나머지 5명(5.6%)의 환자는 Carbamazepine으로 효과를 얻지 못했다.
5. Carbamazepine 단독 투여에 효과가 있었던 69명 중 39명은 내원 기간 동안 지속적인 효과를 나타내었으나 30명은 Carbamazepine에 대한 효과가 감소하였거나 부작용으로 인해 복합 투약을 시행하였거나 다른 약물로 교체 또는 신경외과로 의뢰하였다.
6. 54명(60%)의 환자에서 Carbamazepine 투여 후 현기증, 졸음, 오심, 혈구 감소, 피부 발진 등의 부작용이 발생하였으나 대부분 그 정도가 미약하거나 일시적이었고 11명의 환자가 부작용으로 인해 Carbaamzepien 투약을 중단하였다.

Trigeminal neuralgia is defined "a sudden, usually unilateral, severe, brief, stabbing, recurrent pain in the distribution of one or more branches of the fifth cranial nerve".
The initial treatment of choice for trigeminal neuralgia is medical therapy. In patients with medically intractable pain or intolerable medication side effects, invasive therapeutic approaches are often necessary.
Based on the amount of evidence and estimated efficacy, carbamazepine is the drug of choice in the management of trigeminal neuralgia. In case of insufficient or no response to carbamazepine, second-line drugs can be added.
In this study, the author tried to review and analyzed the cases of 90 patients whom had visited for treatment of trigeminal neuralgia at the Department of Oral Medicine,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from 2003 to 2008.
The results were as follows:
1. Trigeminal neuralgia was significantly more common with advancing age, and nearly twice as common in women than men (ratio of 2.1:1)
2. The maxillary branch of the trigeminal nerve involved most often (51.1%), and the right side of the face is affected more commonly than the left (ratio of 2.9:1).
3. 85(94.4%) patients had experiences visiting medical or dental specialties before being referred to the Department of Oral Medicine.
4. 40(44.4%) patients with trigeminal neuralgia had systemic diseases.
5. Treatment with carbamazepine monotherapy was satisfactory initially in 69(76.7%) the patients, and the mean daily dose of carbamazepine was 402.9mg. On the other hand, 16(17.8%) patients expressed effectiveness after combination therapy of carbamazepine and other drugs.
6. Of the 69 patients who had a good initial response to carbamazepine monotherapy, 18 patients became resistant, so that combination therapy of carbamazepine and other drugs were necessary.
7. 54(60%) patients developed side effects such as dizziness, drowsiness, nausea, vomiting, blood dyscrasias, skin rash and constipation, and 11 of the patients decided to stop tmedicaion due to side effects.
KeyWords
삼차신경통, 임상소견
Carbamazepine, Trigeminal neuralgia, Clinical features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학술진흥재단(KC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