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KMID : 0356620090240020126
대한내분비학회지
2009년 24권 2호 p.126 ~ p.131

갈색세포종을 동반한 그레이브스병 1예


Graves’ Disease Accompanied by Pheochromocytoma: Report of a Case

김진화 ( Kim Jin-Hwa ) - 조선대학교병원 내분비대사내과

이상준 ( Lee Sang-Jun ) - 조선대학교병원 내분비대사내과
신지혜 ( Shin Ji-Hye ) - 조선대학교병원 내분비대사내과
유미라 ( You Mi-Ra ) - 조선대학교병원 내분비대사내과
정재식 ( Jung Jae-Sik ) - 조선대학교병원 내분비대사내과
김상용 ( Kim Sang-Yong ) - 조선대학교병원 내분비대사내과
배학연 ( Bae Hak-Yeon ) - 조선대학교병원 내분비대사내과

Abstract

그레이브스병은 자가면역성 갑상선질환으로 그 발병기전은 명확히 밝혀져 있지 않다. 스트레스가 그레이브스병과 관련 있다는 연구들을 통하여 간접적으로 카테콜라민과 그레이브스병 간의 연관 가능성이 제시되었다. 그레이브스병은 다른 자가면역성질환을 동반하기도 하나 그레이브스병과 갈색세포종이 동반된 예는 드문데, 갈색세포종에서 생성된 카테콜라민이 그레이브스병의 발병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주장이 제기된 바 있다. 저자들은 그레이브스병 환자의 부신우연종에서 갈색세포종이 진단되었기에 이를 문헌고찰과 함께 보고하고자 한다.
We present here a rare case of Graves’ disease accompanied by pheochromocytoma, and the patient showed normal urine and serum levels of catecholamines and their metabolites. A 45-year-old woman was referred to our hospital for the evaluation of a right adrenal incidentaloma that was detected by chest computed tomography. She had been diagnosed with Graves’ disease 1 month previously. She had no symptoms of pheochromocytoma such as hypertension or a history of hypertension attack. Two consecutive 24-hour urine samples were sent to the lab for measurement of the catecholamines, and both samples showed normal levels of metanephrine and vanillylmandelic acid (VMA). After right adrenalectomy was performed, the final pathological diagnosis was adrenal pheochromocytoma. This case suggests that the onset of Graves’ disease may be associated with excess catecholamine secreted by a pheochromocytoma. In addition, although the conventional method for detecting pheochromocytoma is to identify an increase of the urine catecholamines, physicians should be aware of the possibility of false negativity on this test.
KeyWords

catecholamine, Graves’ diseas, pheochromocytoma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학술진흥재단(KCI) KoreaMed 대한의학회 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