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KMID : 0358420110540100647
대한산부인과학회지
2011년 54권 10호 p.647 ~ p.650
급성 위장관염을 동반한 장막하 자궁근종의 염전 1예
A case of torsion of a pedunculated subserosal uterine leiomyoma accompanied with acute gastroenteritis: A possible diagnostic pitfall
한지현 ( Han Ji-Hyun ) - 경희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 경희의료원 산부인과학교실

정은영 ( Jung Eun-Young ) - 경희대학교 의과대학 산부인과학교실
전선영 ( Jeon Sun-Young ) - 경희대학교 의과대학 산부인과학교실
박한영 ( Park Han-Young ) - 경희대학교 의과대학 산부인과학교실
정난희 ( Jeong Nan-Hee ) - 경희대학교 의과대학 경희의료원 산부인과
이보연 ( Lee Bo-Yon ) - 경희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 경희의료원 산부인과학교실
- Abstract -
자궁근종을 가지고 있는 환자가 급성 복통을 호소할 때 고려해야 할 근종과 관련된 합병증이나 이에 따른 임상적 소견에 대한 문헌 보고가 매우 드물다. 저자들은 자궁근종이 염전되어 나타난 비전형적이고 독특한 임상적 특징을 경험하게 되어 이를 소개하려 한다. 25세 성경험이 없는 여성이 하복부 통증을 동반한 심한 설사를 주소로 내원하였다. 먼저 방문했던 지역 병원에서 전형적인 급성 위장관염으로 추정되어 보존적 치료를 받았으나 증상의 호전이 없어 복부 전산화단층촬영을 시행하게 되었고 골반내 종괴가 확인되어 전원되었다. 본원에서 시행한 경직장초음파에서 자궁과 접해 있는 골반내 종괴가 확인되었으며 이에 자궁근종에 의한 합병증을 의심하여 진단적 복강경술을 시행하였고 장막하 자궁근종이 염전된 것을 확인한 후 수술적 제거를 시행하였다. 이처럼 위장관염의 전형적인 증상을 동반한 급성 복통을 호소하는 여성 환자가 보존적 치료에도 호전이 없다면 자궁근종의 염전을 초기에 반드시 의심해 보아야 한다. 이 경우 영상학적 검사가 근종과 함께 관련된 합병증을 예측하는 데에 도움이 될 것이며 진단적 복강경술을 시행한다면 정확한 조기 진단과 치료적 중재로서 합병증을 줄일 수 있을 것이다.
A literature search on acute abdomen caused by a leiomyoma does not yield many specific reports of myoma-related complications or the presenting features. We describe a case of torsion of a pedunculated subserosal uterine leiomyoma in a 25-year-old virgin female who noticed lower abdominal pain with severe diarrhea, which was assumed to be typical acute gastroenteritis undoubtedly. Awareness of the condition and a high index of suspicion are keys to early diagnosis and prompt intervention. A description of unique clinical features and radiologic evaluation is discussed.
- Key Words -
근종, 자궁, 염전, 복통, 위장관염
Leiomyoma, Uterus, Torsion, Abdominal pain, Gastroenteritis
-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
  
- 등재저널 정보 -
학술진흥재단(KCI) KoreaMed 대한의학회 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