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KMID : 0359620110230010001
대한슬관절학회지
2011년 23권 1호 p.1 ~ p.6

후방십자인대 보존형 슬관절 전치환술


Posterior Cruciate Ligament Retaining Total Knee Arthroplasty

임수재 ( Yim Soo-Jae ) - 순천향대학교 의과대학 정형외과학교실

서유석 ( Seo Yu-Seok ) - 순천향대학교 의과대학 정형외과학교실
장문석 ( Jang Mun-Suk ) - 순천향대학교 의과대학 정형외과학교실

Abstract

후방십자인대는 슬관절의 전후방 안정성, 내외측 및 회전 안정성에 기여하는 주요한 구조물로써 슬관절 전치환술 시 적절한 긴장을 유지하면서 보존을 한다면 정상적인 femoral rollback을 얻을 수 있고, 관절면 유지, 대퇴 원위부 골 보존, 전단력 흡수를 통한 삽입물의 마모를 줄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후방십자인대의 과도한 긴장 시 polyethylene의 마모를 증가시키며, 반대로 너무 느슨한 경우 paradoxical femoral rollback이 발생하며, 굴곡 시 불안정성이 생길 수 있으므로 수술 시 주의를 요하며, 심한 관절 변형이나 진행성 류마티스 관절염 시에는 희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The posterior cruciate ligament (PCL) is a central stabilizer of the knee joint and it contributes to anteroposterior, valgus/varus and rotational stability. The PCL guides femoral rollback if it is preserved with proper tension during total knee arthroplasty. Maintenance of the joint line position, more conservation of bone and the possibility of reduced wear by absorption of shear forces are the potential advantages of posterior cruciate ligament retention. But an overly tensioned PCL increases polyethylene wear and on the other hand a lax PCL induces paradoxical femoral rollback and instability during knee flexion. So careful attention is needed in order to achieve the proper tension of the PCL during total knee arthroplasty, and sacrificing the PCL is considered in cases of severe deformity of the knee joint or progressive rheumatoid arthritis.
KeyWords
슬관절, 후방십자인대 보존형, 슬관절 전치환술
Knee joint, Posterior cruciate ligament retaining, Total knee arthroplasty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학술진흥재단(KCI) KoreaMed 대한의학회 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