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KMID : 0359920060250060941
대한신장학회지
2006년 25권 6호 p.941 ~ p.949

혈액투석 환자의 투석 전후 Cardio-Ankle Vascular Index의 변화


Change of CAVI in Maintenance Hemodialysis Patients

이태우 ( Lee Tae-Woo ) - 공군 제18전투비행단 항공의무전대

강응택 ( Kang Eung-Taeck ) - 강의 내과
신진희 ( Shin Jin-Hee ) -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 가정의학교실
유수정 ( Yu Soo-Jung ) - 중앙대학교 의과대학 내과학교실
오동진 ( Oh Dong-Jin ) - 중앙대학교 의과대학 내과학교실
유석희 ( Yu Suk-Hee ) - 중앙대학교 의과대학 내과학교실

Abstract

배 경 : 동맥의 경직도와 이를 반영하는 맥파 속도의 증가는 심혈관 질환의 중요한 위험인자이다. 동맥의 경직도는 고령, 고혈압, 당뇨병, 고지혈증, 신부전 및 동맥경화증에서 증가한다. 최근 cardio ankle vascular index (CAVI)가 혈압과 무관한 독립적인 혈관 탄력성의 지표로 제시되고 있으나 혈액투석 환자에 대한 보고는 없어 혈액투석 환자의 CAVI를 측정하여 보았고, 이와 동시에 다른 혈역학적 지표들도 측정하여 상관관계를 조사하였다.

방 법 : 3개월 이상 혈액투석 중인 환자를 대상으로 자동 파형 분석기를 이용하여 CAVI 및 혈역학적 지표들을 혈액투석 전, 후로 측정하여 그 변화를 살펴보았고, 환자를 당뇨병 유무와 저혈압 유무를 기준으로 나누어 비교 관찰하였다.

결 과 : 대상 환자는 총 85명으로 평균 연령은 51.6±13.5세, 남녀 비는 1.3:1이었다. 투석 후 평균 혈압이 감소하였으나 CAVI는 0.006±0.02 감소하여 차이가 없었고, 대상 환자 중 투석 전 당뇨군의 CAVI (11.02±2.33)는 비 당뇨 군 CAVI (8.20±1.87)에 비하여 연령과 성별을 보정하고도 유의하게 높았고 (p<0.05), 저혈압군과 정상 혈압군간에 CAVI의 차이는 없었다. 혈액투석 후 PEP (pre-ejection period)는 12.13±22.18 msec로 증가하였고, ET (ejection time) 은 35.86±45.68 msec로 감소하였으며, PEP/ET비는 0.29±0.08 증가하여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 당뇨군과 비당뇨군, 저혈압군과 정상 혈압군을 비교하면 당뇨-저혈압군에서는 투석 후 CAVI의 변화가 다른 군과 비교하여 큰 차이를 보였고, PEP, ET, PEP/ET비는 투석 전,후 차이가 없었다.

결 론 : 혈액투석 후 CAVI는 혈압의 변동에도 큰 변화가 없음을 관찰하였고, 그 외 여러 혈역학적 지표들의 변화 양상이 환자들의 특성에 따라 다양하게 관찰됨을 알 수 있었다. 비침습적이며 간편한 방법으로 측정된 이들 지표는 혈액투석 환자에서 심혈관계 위험도 예측 및 추적에 유용한 방법으로 이용할 수 있다고 생각된다.
Background : CAVI, Cardio Ankle Vascular Index, has been proposed as an independent marker of arterial stiffness regardless of the blood pressure. We measured the CAVI of hemodynamically unstable patients on maintenance hemodialysis and at the same time measured other pulse pressure-related parameters in order to study their correlations with each other.

Methods : We studied 85 patients undergoing maintenance hemodialysis over 3 months. We categorized patients into 4 subgroups: Diabetes Hypotension + (N= 12), Diabetes+Normal blood pressure (N=16), Non- diabetes+Hypotension (N=15), and Non-diabetes+ Normal blood pressure (N=42). Using automatic waveform analyzer, we measured CAVI and pulse pressurerelated markers twice, before and after the hemodialysis session, and observed the change.

Results : After the dialysis, CAVI did not change despite the decreased mean blood pressure. Yet both brachial and ankle pulse pressure dropped significantly (4.34±15.22 mmHg, 11.50±20.65 mmHg, p<0.01). PEP (Pre-Ejection Period) on the other hand, remarkably increased (12. 13±22.18 msec) while ET (Ejection Time) showed considerable decrease (35.86 ±45.68 msec), and PEP/ ET ratio increased as well. Predialysis CAVI was significantly higher in Diabetes group than in Non-diabetes (11.02±2.33 vs. 8.20±1.87, p<0.001). However, no significant difference of CAVI was observed between Hypotension and Normal blood pressure groups. Diabetes+Hypotension Group displayed reduction in CAVI after dialysis with marginal significance (0.68±1.07, p=0.05) whilst PEP, ET and PEP/ET ratio showed no significant change compared to other groups.

Conclusion : CAVI, a newly developed marker of arterial stiffness, is expected to be useful in prediction of the cardio-vascular risk and prognosis of patients undergoing hemodialysis. (Korean J Nephrol 2006; 25(6):941-949)
KeyWords

Cardio Ankle Vascular Index, Arterial stiffness, Hemodialysis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학술진흥재단(KCI) KoreaMed 대한의학회 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