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KMID : 0360220090500020308
대한안과학회지
2009년 50권 2호 p.308 ~ p.312
마이토마이신을 이용한 라섹 수술 후 지연성으로 발생한 비대 각막 반흔 2예
Late-onset Hypertrophic Corneal Scars After Laser-assisted Subepithelial Keratectomy With Mitomycin C
김동윤 ( Kim Dong-Yoon ) - 울산대학교 의과대학 서울아산병원 안과학교실

김명준 ( Kim Myoung-Joon ) - 울산대학교 의과대학 서울아산병원 안과학교실
윤삼영 ( Yoon Sam-Young ) - 울산대학교 의과대학 서울아산병원 안과학교실
신철진 ( Shin Chul-Jin ) - 울산대학교 의과대학 서울아산병원 안과학교실
김경훈 ( Kim Kyung-Hoon ) - 울산대학교 의과대학 서울아산병원 안과학교실
차흥원 ( Tchah Hung-Won ) - 울산대학교 의과대학 서울아산병원 안과학교실
Abstract
목적: 마이토마이신을 이용한 라섹 수술 후 지연성으로 발생한 비대 각막 반흔 2예를 경험하였기에 보고하고자 한다.

증례요약: 내원 15개월 전 mitomycin C를 이용한 라섹 수술을 받은 34세 환자가 우안의 각막혼탁으로 의뢰되었다. 수술 후 별다른 문제없이 지내오던 환자는 수술 후 11개월째 우안의 시력 저하가 발생하였다. 본원 내원 시 시력은 0.03이었고, 중심각막에서 비대 반흔이 관찰되었으며, 중심각막두께는 828 m였다. 두번째 증례로 Mitomycin C를 이용한 라섹 수술을 받은 23세 여자 환자가 술 후 12개월째에 발생한 각막 혼탁으로 내원하였다. 본원 내원 시 시력은 0.2였으며, 각막 중심부에 반흔이 관찰되었고, 중심각막두께는 794 m였다. 두 증례 모두에서 각막반흔절제술을 시행하였다. 증례1에서 수술 후 시력은 0.63, 증례2에서 원시성 난시를 교정한 교정시력은 0.63으로 모두 호전되었다.

결론: 저자들은 mitomycin C를 이용한 라섹 수술 후 시력에 심각한 영향을 줄 수 있는 지연성 비대 각막 반흔의 증례를 경험하고, 드물지만 중요한 합병증이라 생각하여 보고하는 바이다.
Purpose: To report late-onset hypertrophic corneal scars after laser epithelial keratomileusis (LASEK) with mitomycin C.

Case summary: Case 1. A 34-year-old man who had undergone LASEK with mitomycin C 15 months prior was referred to our clinic because of corneal opacity of his right eye. After LASEK, there have been no abnormalities in either of his eyes. However, 11 monthsafter LASEK, he experienced decreased visual acuity in his right eye. The visual acuity was 0.03 in his right eye and 1.0 in his left eye. On slit lamp examination there was a whitish, hypertrophic scarin his right cornea. The lesion was located in the corneal center and the subepithelial space. Central corneal thickness was 828 μm. Case 2. A 23-year-old woman who had undergone LASEK with mitomycin C 14 months before was referred our clinic because of corneal opacity of her left eye. After LASEK, there had been no abnormalities in either of her eyes. However, 12 months after LASEK she experienced decreased visual acuity in her left eye. The visual acuity was 1.0 in her right eye and 0.2 in her left eye. On slit lamp examination there was a whitish, hypertrophic scar in her left cornea. Central corneal thickness was 794 μm.

Conclusions: Manual debridement was performed to remove the hypertrophic scar in both cases. Case 1. After manual debridement, visual acuity of the right eye improved to 0.63. Case 2. After manual debridement, best-corrected visual acuity of the left eye was 0.63.
Key Words

Corneal opacity, LASEK, Mitomycin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학술진흥재단(KCI) KoreaMed 대한의학회 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