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KMID : 0360220090500060864
대한안과학회지
2009년 50권 6호 p.864 ~ p.869

당뇨망막병증에서 범망막광응고술 후 발생하는 시력 감소에 대한 트리암시놀론 후테논낭하주입술의 예방효과


The Effect of Posterior Subtenon Triamcinolone Injection in Panretinal Photocoagulation Induced Visual Dysfunction of Diabetic Retinopathy

황형빈 ( Hwang Hyung-Bin ) -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 안과학교실

박영훈 ( Park Young-Hoon ) -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 안과 및 시과학교실

Abstract

목 적: 심한 비증식당뇨망막병증 혹은 증식당뇨망막병증 환자에서 예방적 후테논낭하 트리암시놀론 주입술이 범망막광응고술로 인한 황반부종과 시력 저하의 예방에 효과가 있는지 알아보고자 한다.

대상과 방법: 황반부종이 없고 또한 이전에 황반부종에 대한 치료를 받은 과거력이 없으며, 양안의 당뇨망막병증 병기가 비슷한 환자 19명 38안을 대상으로, 한 눈에는 후테논낭하 트리암시놀론 주입술(posterior subtenon Triamcinolone injection)을 시행하고(실험군), 반대편 눈에는 트리암시놀론 주입술을 시행하지 않았다(대조군). 2주 후 양안의 범망막광응고술을 1주 간격으로 4회 걸쳐 시행하였으 며, 전향적인 방법으로 6개월 동안 양안의 시력과 황반부종의 발생 및 변화 여부 등의 임상결과 차이를 알아보았다.

결 과: 트리암시놀론 주입술 전 시력은 두 군 간의 차이가 없었으며(p>0.05), 시술 후 6개월간의 경과 관찰 중 대조군보다 실험군에서 시력 감소의 정도가 작은 경향을 보였으나, 그 차이는 경과 관찰 20주째를 제외하고는 통계적으로 유의할 만한 수준은 아니었다(p>0.05). 한편 황반부종은 실험군에서 2안(10.5%)이 발생하여 4안(21.1%)이 발생한 대조군보다 발생 빈도가 작았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트리암시 놀론의 후테논낭하 주입술로 인한 합병증으로 2안(10.5%)에서 안압이 상승하였으나 점안 안압하강제로 안압이 성공적으로 조절되었다.

결 론: 후테논낭하 트리암시놀론 주입술은 범망막광응고술로 인한 시력 저하 및 황반부종의 발생을 줄여주는데 안전하고도 효과적인 치료방법이라고 생각된다.
Purpose: To evaluate the efficacy of a prophylactic posterior sub-Tenon’s capsule injection of Triamcinolone acetonide (TA) against macular edema and visual dysfunction by panretinal photocoagulation (PRP) in patients with severe nonproliferative and proliferative diabetic retinopathy.

Methods: Thirty-eight eyes of 19 patients who have diabetic retinopathy without macular edema and whose retinopathy was bilateral and symmetrical were evaluated. Triamcinolone was injected into the posterior sub-Tenon’s capsule in one eye of the patients and nothing was injected in the other eye as a control. Two weeks later, PRP was performed every other week for 4 sessions on both eyes in all patients. The clinical course of visual acuity and macular edema was monitored for up to approximately 6 months after the initial PRP.

Results: There was no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 of visual acuity before PRP in the 2 groups (p>0.05), and there was no macular edema in any patient. For a follow-up period of 6 months, visual dysfunction was more severe in the TA-injected eye than the control. However, the difference was not statistically significant (p>0.05) throughout the follow-up period except at the 20-week time point. On the other hand, macular edema occurred in 2 eyes (10.5%) of the TA-injected group, and in 4 eyes (21.1%) of the control group. IOP elevation as a complication caused by TA-injection occurred in 2 eyes (10.5%). However, IOP was controlled successfully by anti-glaucomatic eye drops.

Conclusions: Posterior sub-Tenon’s capsule injection of Triamcinolone is a safe and effective treatment modality for preventing PRP-induced visual dysfunction and macular edema.
KeyWords

Panretinal photocoagulation, Posterior sub-Tenon’s capsule injection of Triamcinolone acetonide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학술진흥재단(KCI) KoreaMed 대한의학회 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