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기본형 간헐외사시에서 수술 전 단안차폐 후 사시각 측정의 의미

The Meaning of Monocular Occlusion on Preoperative Evaluation in Basic Intermittent Exotropia

대한안과학회지 2009년 50권 9호 p.1371 ~ 1376
장선영 ( Jang Sun-Young ) - 순천향대학교 의과대학 안과학교실

이자영 ( Lee Ja-Young ) - 순천향대학교 의과대학 안과학교실
박성희 ( Park Song-Hee ) - 순천향대학교 의과대학 안과학교실
김소영 ( Kim So-Young ) - 순천향대학교 의과대학 안과학교실

Abstract

목적: 기본형 간헐외사시의 수술 전 1시간 단안차폐 후 사시각 측정의 의미를 알아보고자 하였다.

대상과 방법: 기본형 간헐외사시로 수술 받은 환아 중 수술 전 단안차폐검사를 시행한 29명을 대상으로 후향적으로 조사하였다(단안차 폐군). 1시간 단안차폐 후 원거리에서 사시각이 재 측정되었으며 사시각이 증가한 경우 측정된 사시각을 목표로 수술이 시행되었다. 수술 전 단안차폐검사를 하지 않았던 환아 중 대상군과 연령, 성별 및 융합상태가 유사한 29명의 환아를 대조군으로 하였으며 6개월 이상 추적관찰 하였을 때 수술 결과를 비교하였다.

결과: 단안차폐군 29명 중 15명(51.7%)에서 사시각의 증가가 관찰되었으며 융합상태가 나빴던 15명 중 4명(26.7%), 융합상태가 좋았던 14명 중 11명(78.6%)에서 사시각의 증가가 있었다(p<0.05). 수술 성공률은 단안차폐군 79.3%, 대조군 75.9%로 유의한 차이는 없었으나 융합 상태가 좋았던 환아의 수술 성공률은 각각 85.7%, 71.46%로 단안차폐군에서 수술 성공률이 높았으나 통계학적으로 유의하지는 않았다 (p=0.357).

결론: 융합상태가 좋은 기본형 간헐외사시에서 수술 전 단안차폐를 시행하는 것은 잠재되어 있는 사시각을 찾아주어 수술 후에 발생하는 부족교정을 예방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다.

Purpose: To assess the clinical potential of one?hour monocular occlusion on preoperative alignment evaluation in basic intermittent exotropia.

Methods: Twenty-nine patients with basic intermittent exotropia who were preoperatively examined for one?hour monocular occlusion were selected (monocular occlusion group). Their records were reviewed retrospectively. The measured angle after one hour of monocular occlusion was used to determine the surgical target angle. The control group consisted of 29 patients whose age, sex and control state were similar to the monocular occlusion group. Measurement of the angle of strabismus was not done in the control group. Surgery was performed for the measured angle at six meters. The results of surgery were used to compare the groups relative to the control state.

Results: Fifteen patients (51.7%) had an increase in the distance deviation after one hour of monocular occlusion. Of the patients with good control, 78.6% (11/14) had an increase in the angle of misalignment. Only 26.7% (4/15) of patients with poor control experienced a change in the angle deviation (p<0.05). In all, 79.3% of patients in the study group and 75.9% of those in the control group had a satisfactory surgical outcome. Among the patients with good control, 85.7% of patients who underwent surgery for increased angle had a satisfactory outcome, compared with 71.4% of patients who underwent surgery for initial angle (p=0.375).

Conclusions: One-hour monocular occlusion might help to prevent undercorrection after surgical treatment by identifying the hidden deviation, especially in the patients whose control over the distance deviation was good.

키워드

Basic type;Fusion;Intermittent exotropia;Monocular occlusion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KCI
KoreaMed
K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