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한국인에서의 부정교합 여부와 골격형태, 연령, 성별에 따른 교합력의 비교

Comparisons of occlusal force according to occlusal relationship, skeletal pattern, age and gender in Koreans

Korean Journal of Orthodontics 2010년 40권 5호 p.304 ~ 313
윤혜림 (  ) - 연세대학교 치과대학 강남세브란스병원 치과교정과

최윤정 ( Choi Yoon-Jeong ) - 연세대학교 치과대학 교정학교실
김경호 ( Kim Kyung-Ho ) - 연세대학교 치과대학 구강과학연구소
정주령 ( Chung Choo-Ryung ) - 연세대학교 치과대학 두개안면기형연구소

Abstract

본 연구는 한국인 정상교합자와 부정교합자 사이의 교합력의 크기와 교합 시의 접촉 면적의 차이 및 골격 형태와 교합 관계, 연령, 성별이 교합력의 크기에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기 위해 시행되었다. 정상교합자 15명, 부정교합자 636명에서 일회용 pressure sensitive sheet (Dental Prescaleⓡ 50H, typeR, Fuji Film Corp., Tokyo, Japan)를 자연 두부위에서 최대 근력으로 교합하도록 한 후, CCD camera (Occluzerⓡ FPD 707, Fuji Film Corp., Tokyo, Japan)로 판독하여 교합력의 크기 및 접촉 면적을 측정하였다. 정상교합자군의 교합력의 크기는 744.5 ± 262.6 N, 접촉면적은 24.2 ± 8.2 mm2으로, 부정교합자군의 439.0 ± 229.9 N, 12.4 ± 10.7 mm2에 비해 교합력의 크기와 접촉 면적이 유의하게 컸다 (p < 0.05). 부정교합자군의 경우 연령에 따른 교합력의 차이는 없었으나, 남자가 여자에 비해 큰 교합력을 가지고 있었다 (p < 0.05). 악안면의 전후방적인 골격 형태를 나타내는 ANB 및 골격성 1급 부정교합에서의 구치부의 Angle 분류는 교합력에 유의한 차이를 나타내지 않았으나, 수직적인 골격 형태를 구분하는 mandibular plane angle, gonial angle이 큰 경우, 교합력이 유의하게 작았다 (p < 0.05). 하지만, 교합력의 크기와 접촉 면적
간에는 높은 상관관계가 존재하는 점과 접촉 면적을 통제한 상태에서의 골격 형태와 교합력의 크기 사이에는 유의할 만한 상관관계가 없는 점을 고려한다면 수직적인 골격 형태가 직접적으로 교합력에 영향을 주기보다는 수직적인 골격 형태에 따른 접촉 면적의 감소가 교합력 저하에 관여한다고 판단된다.

Objective: The aim of this study was to evaluate the occlusal force and contact area and to find its associating
factors in Koreans.

Methods: Occlusal force and contact area in maximum intercuspation were measured using
the Dental Prescaleⓡ system in 651 subjects (15 with normal occlusion, 636 with various malocclusions divided
into subgroups according to the skeletal pattern, Angle’s molar relationship, age and gender).

Results: Occlusal force of the normal occlusion group (744.5 ± 262.6 N) was significantly higher than those of the malocclusion group (439.0 ± 229.9 N, p < 0.05). Occlusal force was similar regardless of differences in ANB angle or Angle’s molar classification, however the increase in vertical dimension significantly reduced occlusal force (p < 0.05).

Conclusions: Occlusal force was significantly lower in the malocclusion group compared to the normal occlusion
group, and in females compared to males, but it was not affected by age, antero-posterior skeletal pattern or molar classification. Although a hyperdivergent facial pattern indicated lower occlusal force compared to a hypodivergent facial pattern, the differences in skeletal pattern were not the primary cause of its decrease, but a secondary result induced by the differences in occlusal contact area according to the facial pattern.

키워드

교합력; 교합 접촉 면적; 악안면 골격형태
Occlusal force; Contact area; Maxillofacial skeletal pattern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SCI(E)
KCI
KoreaM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