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ric medric
[닫기]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인공 대동맥판막 기능부전을 일으킨 특발성 과호산구 증후군 -1예 보고-

Dysfunction of the Prosthetic Aortic Valve in Idiopathic Hypereosinophilic Syndrome -A case report-

대한흉부외과학회지 2007년 40권 4호 p.297 ~ 300
박종빈 ( Park Chong-Bin ) - 강릉아산병원 흉부외과

유동곤 ( Yoo Dong-Gon ) - 강릉아산병원 흉부외과
성규완 ( Seong Kyu-Wan ) - 울산대학교 의과대학 강릉아산병원 마취통증의학교실
정상식 ( Jung Sang-Sig ) - 강릉아산병원 흉부외과
강길현 ( Kang Gil-Hyun ) - 울산대학교 의과대학 강릉아산병원 진단병리과
김종욱 ( Kim Chong-Wook ) - 강릉아산병원 흉부외과

Abstract

특발성 과호산구 증후군은 호산구 매개에 의한 조직 손상으로 인해 다발성 장기부전, 특히 심장을 침범하는 드문 전신성, 백혈구증식성 질환이다. 심장침범은 특발성 과호산구 증후군 환자의 75% 이상에서 일어난다. 심장증상은 심내막 하 섬유증, 제한성 심근병증, 판막부전, 그리고 말초동맥 혈전증을 유발하는 혈전이다. 이 질환은 남자에서 여자보다 9:1로 호발하고, 20∼50대에서 주로 발현하는 경향이 있으며 소아에서는 매우 드물다. 인공 대동맥판막부전을 나타낸 특발성 과호산구 증후군 환자(58세, 남자)를 인공판막 재치환 수술 후 부신피질호르몬제와 hydroxyurea 투여로 성공적으로 치료하였기에 보고하는 바이다.

Idiopathic hypereosinophilic syndrome is a rare systemic, leukoproliferative disorder characterized by eosinophil- mediated tissue injury causing multiple organ failure, including the heart. Cardiac involvement occurs in more than 75% of patients with hypereosinophilic syndrome. Cardiac manifestations include subendocardial fibrosis, thrombus leading to peripheral emboli, restrictive cardiomyopathy, and valvular dysfunction. It is more common in men than in women (9:1), and trends to present between the ages of 20 and 50 years. Presentation in childhood is unusual. We report for the first time a case of a 58-year-old man with idiopathic hypereosinophilic syndrome manifested by prosthetic aortic valve dysfunction that was successfully treated by steroid and hydroxyurea therapy after surgical valvular replacement.

키워드

특발성 과호산구 증후군;대동맥판막 수술
Hypereosinophilic syndrome; idiopathic;Aortic valve; surgery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KCI
KoreaMed
K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