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노인 의료비 변화궤적의 잠재계층 유형: 예측요인과 주관적 건강에 대한 영향

Predictors of Latent Class of Longitudinal Medical Expenses of Older People and the Effects on Subjective Health

한국노년학 2019년 39권 3호 p.467 ~ 484
송시영 ( Song Si-Young ) - 연세대학교 아동가족학과

전혜정 ( Jun Hey-Jung ) - 연세대학교 아동가족학과
최봄이 ( Choi Bom-I ) - 연세대학교 아동가족학과

Abstract

본 연구는 한국의료패널(Korea Health Panel: KHP)의 2008년(1, 2차)부터 2016(10차)년 자료를 사용하여 노인이 사용한 의료비 궤적에 따른 잠재계층을 탐색하고 잠재계층을 예측하는 특성과, 의료비 잠재계층이 주관적 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살펴보았다. 이를 위해 65세 이상 노인이 9개년에 걸쳐 지출한 의료비 변화 궤적이 서로 다른 하위집단을 구분하기 위해 성장혼합모형 분석을 수행하였다. 이어 의료비 변화의 잠재계층을 예측하는 요인을 탐색하기 위해 다항 로지스틱 회귀분석을 실시하였으며 의료비 잠재계층이 주관적 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기 위해 다중 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분석 결과 노인 의료비의 종단적 변화궤적은 4개의 하위집단으로 분류하는 것이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를 고의료비 유지 집단, 의료비 증가 집단, 저의료비 유지 집단, 의료비 감소 집단으로 명명하였다. 다항 로지스틱 회귀분석 결과, 배우자 유무와 경제활동 유무, 만성질환 개수와 의료보장 형태가 의료비 변화궤적의 하위유형을 예측하였다. 특히 보유 만성질환 개수가 많을수록 고의료비 유지 집단에 속할 가능성이 높았다. 또한 의료급여 수급자는 건강보험 가입자에 비해 저의료비 유지, 의료비 감소 집단에 속할 가능성이 높았다. 다중 회귀분석 결과 낮은 수준의 의료비를 유지하거나 의료비가 감소하는 집단은 높은 수준의 의료비를 유지하는 집단보다 주관적 건강 수준이 유의하게 높았다. 본 연구의 결과는 의료비 지출 궤적에 따른 노인 집단 내 이질성을 확인하고 이러한 이질성을 예측하는 특성을 탐색하였으며 의료비 지출 궤적이 주관적 건강과 유의한 관계가 있음을 확인하였다는 데 의의가 있다. 이러한 결과는 노인 의료비와 관련된 보건?건강 정책 수립의 기초자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plore latent classes of longitudinal medical expenses of older people and to analyze its predictors and its effects on subjective health. Among participants of the Korean Health Panel, the sample of this study includes 1,119 people who is 65-year-old or older and reported their medical expenses for nine consecutive years. The analyses were conducted in three steps. First, Growth Mixture Model (GMM) was applied to find distinct subgroups showing similar patterns in medical expenses. The results showed four groups which were classified as high medical expenditure maintenance group, medical expenditure increase group, low medical expenditure maintenance group, and medical expenditure reduction group. Second, the multinominal logistic regression found that the presence of spouse, economic participation, the number of chronic diseases, and the type of health insurance were significant predictors of latent classes in medical expenses. In particular, the greater the number of chronic diseases, the higher the likelihood of belonging to the high medical expenditure maintenance group. In addition, medical benefit recipients are more likely to belong to the low medical cost maintenance and medical cost reduction groups. Third,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revealed that the older people in the groups with low or reducing expenses reported better subjective health than people with higher expenses. This study has its meanings in exploring the heterogeneity in longitudinal medical expenses among older people and its predictors and its associations with health outcome. The results of this research provide background information in establishing public health policy for older people.

키워드

노인 의료비; 변화궤적; 성장혼합모형; 주관적 건강; 한국의료패널
Medical Expenses; Longitudinal Pattern; Growth Mixture Model; Subjective Health; Korean Health Panel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KC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