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체중감소의 득과 실

The Benefits and Adverse Effects of Weight Loss

가정의학회지 2004년 25권 10호 p.721 ~ 739
이영호 ( Lee Young-Ho ) - 나눔 비만

허시영 ( Heo Si-Young ) - 나눔 비만

Abstract

비만은 심혈관 질환, 고혈압 및 당뇨병에 각각 위험요인이고 다양한 내과적, 심리적 장애와 연관이 있는 질병이다. 체중감소는 비만한 사람들에 있어 이런 위험을 감소시키고 이들 병발 질환을 호전시킨다고 알려져 있고 일반적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건강을 호전시킬 것이라는 믿음이 있어 왔다. 그러나 이런 믿음을 지지하는 연구들은 매우 적었던 편이었다. 더욱이 비만한 사람에서 체중감소가 이환율과 사망률을 낮춘다는 믿음도 아직 확인된 사실은 아니다. 오히려 많은 역학 연구들이 체중변동이나 체중감소를 경험한 사람들이 체중을 안정적으로 유지했던 사람들보다 생존기간이 짧았다고 보고하고 있다. 이와 함께 의도적으로 체중을 줄인 사람들의 거의 대부분에서 체중이 다시 증가하고 이들 중 일부에서는 다이어트와 체중 재증가를 반복하게 되거나 식사장애로 발전될 위험에 빠질 수 있다. 이런 소견들은 체중감소에 대한 현재 우리의 태도나 믿음에 대한 재고의 필요성을 보여 주는 것이라 할 수 있다. 우리나라에서도 미적인 이유와 체중감소가 건강에 좋다는 믿음에 체중감소는 좋은 것이고 체중증가나 유지는 나쁜 것이라는 이분법적 생각이 우세하게 되었다. 이런 생각은 많은 사람들이 체중감소를 시도하도록 만들고 이에 따라 체중감소로 인해 생긴 신체적, 사회심리적인 문제들이 공중보건문제 중 하나로 대두되고 있는 실정이다. 그러나 실제로 체중조절의 노력은 체중감소로 가져올 수 있는 문제에 대한 신중한 고려 없이 주로 체중감소에만 초점이 맞추어져 왔다. 이에 저자들은 체중감소 및 체중조절에 대한 좀더 균형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이제까지의 체중감소의 신체적, 사회 심리적 결과와 체중감소가 이환율과 사망률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문헌들을 고찰하였다. 이와 함께 다양한 체중감소 방법이 가져올 수 있는 문제점에 대해서도 고찰을 시도하였고 어떤 것이 체중조절에 대한 적절한 접근인가에 대해 논의하였다.

Obesity is an independent risk factor for cardiovascular disease, hypertension, and diabetes and is associated with several other medical and psychological disorders. Weight loss is known to reduce these risks and to improve or resolve these cormorbid disorders and it is generally assumed that weight loss will improve the health of large people. But there is little research to support this. And no randomized controlled trials have been published to demonstrate that intentional weight loss in the obese actually reduces morbidity or increases longevity. In fact, the large majority of published epidemiological studies show that persons who experience a net loss of weight over time have shorter life spans than those whose body weights remain relatively stable. In addition, many persons who have intentionally lost weight report that they ultimately gain back some or all of the weight they originally lost. For some persons, this pattern of weight loss followed by regain will be repeated over many years of dieting and be exposed to the risk for eating disorders. These findings suggest that our current attitude or assume about weight loss should be challenged or reevaluated. With a culturally determined esthetical ideal and well-documented salutary effects of intentional weight loss on physiological risk factors, dichotomous thinking pattern about weight loss that weight loss is good one but weight gain even weight maintenance above normal is bad one has been prevailing. Therefore, intentional weight loss has been prevalent and intentional weight loss and it´s related physical and psychosocial problems may become one of the most common health related issue in Korea. However, the efforts for weight control have been mainly focused on the weight loss rather than weight maintenance without serious consideration about long-term consequences of weight loss. To provide more balanced informations for weight loss and weight control, the authors reviewed the literatures concerning physical and psychosocial effects of weight loss, and effects of weight loss on morbidity and mortality. And we also reviewed the literatures about possible problems that may be resulted by various methods of weight control and discussed what is more appropriate approaches to the weight control. (J Korean Acad Fam Med 2004;25:721-739)

키워드

체중감소;득;실
weight loss;benefits;adverse effects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KCI
KoreaMed
K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