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ric medric
[닫기]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성별과 체질량지수에 따라 달리 적용되어야 하는 체성분분석기의 복부둘레

Application of Abdominal Circumference Presented by Body Composition Analyzer according to Gender and Body Mass Index

가정의학회지 2006년 27권 8호 p.612 ~ 619
서상도 ( Seo Sang-Do ) - 부산대학교병원 가정의학과

이상엽 ( Lee Sang-Yeoup ) - 부산대학교병원 가정의학과
민홍기 ( Min Hong-Gi ) - 부산대학교병원 가정의학과
김영주 ( Kim Young-Joo ) - 부산대학교병원 가정의학과
홍정익 ( Hong JeongIk ) - 부산대학교병원 가정의학과
김윤진 ( Kim Yun-Jin ) - 부산대학교병원 가정의학과

Abstract

연구배경: 최근 생체전기저항을 이용한 체성분분석기가 임상에 보편화되었다. 하지만 체성분분석기에 의한 측정값을 적용함에 있어 임상적 지침은 부족한 실정이다. 이에 저자는 일반인들을 성별 및 체질량지수별로 나누어 체성분분석기에서 자동 산출된 복부둘레의 유용성을 조사하였다.

방법: 5,555명을 대상으로 체질량지수에 따라 저체중군, 정상군, 과체중군, 비만군으로 분류하였다. 성별 및 체질량지수에 따른 각 군별로 체성분분석기를 이용하여 자동 계측된 복부둘레와 직접 줄자로 측정된 복부둘레의 상관분석을 시행하였다. 성별 및 체질량지수에 따른 각 군의 측정방법별 복부둘레의 차이를 조사하였고 측정방법별 복부둘레의 차이를 체질량지수에 따른 각 군별로 비교하였다. 줄자로 측정된 복부둘레를 기준으로 InBody 3.0으로 진단된 복부비만의 민감도, 특이도 등 신뢰성 지표들을 조사하였다.

결과: 줄자로 직접 측정된 복부둘레와 체성분분석기로 자동 계측된 복부둘레는 체질량지수에 따른 정상군, 과체중군, 비만군에서 남녀 모두 유의한 양의 상관관계를 보였으나 저체중군에서는 여자에서만 유의한 양의 상관관계를 보였다. 직접 측정치에서 자동 계측치를 뺀 차는 남자 정상군에서 4.8±5.0 cm, 여자 비만군에서 -5.7±5.5 cm로 가장 현저하였다. 남자의 경우 계측치의 차가 비만군은 과체중군, 정상군 및 저체중군에 비해, 과체중군은 정상군에 비해 유의하게 적었고, 여자의 경우 계측치의 차가 비만군에서 과체중군, 정상군 및 저체중군에 비해 유의하게 컸다. 자동 계측된 복부둘레로 복부비만을 진단할 때 전체 대상자에서 민감도는 76.3%, 특이도는 79.1%였다. 남자와 정상 체질량지수의 여자는 특이도가 높았고, 비만하거나 과체중인 여자는 민감도가 높았다.

결론: 체성분분석기로 자동 산출되는 복부둘레는 실측치와 유의한 상관성을 보였지만 남자의 경우 자동 계측치는 직접 측정치에 비해 과소평가되었고 여자의 경우 자동 계측치가 과대평가되었다. 특히 남자의 경우 정상군이 과체중 및 비만군에 비해, 여자의 경우 비만군이 정상군 및 과체중군에 비해 그 차이가 유의하게 컸다.

Background: Recently, body composition analyzer has been used widely clinically. Various indirectly measured values of body are calculated without direct measuring. The abdominal circumference that is presented by such instrument may be used for diagnosing abdominal obesity, but the reliable evidence of the accuracy and the validity may be not be enough for application to general population. For this reason, the author investigated the usefulness of automatically produced abdominal circumference for diagnosing abdominal obesity.

Methods: The medical records of 5,555 outpatients who had undergone body composition analysis in a tertiary hospital was collected. The usefulness of the automatically presented abdominal circumference for diagnosing abdominal obesity among general population was investigated.

Results: There was a significant positive correlation between abdominal circumference measured by body composition analyzer and measuring tape in the normal, the overweight, and the obese groups of both gender. But, the results were the same only in females in the underweight group. The most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he two values were 4.8±5.0 cm in normal male group and -5.7±5.5 cm in female obese group. The difference of the male obese group was lesser than that of the overweight, the normal and the underweight groups. The difference of the male overweight group was lesser than that of the normal group. The difference of the female obese group was lesser than that of the overweight, the normal and the underweight groups. The sensitivity and specificity to detect abdominal obese person among the total subjects was 76.3% and 79.1%, respectively. The specificity was higher in all male and the normal female groups, wheras the sensitivity was higher in the obese and the overweight female groups.

Conclusion: Physicians should confirm the accuracy of abdominal circumference, especially in normal males and obese female group, although the automatically presented value is convenient and reflects the manually measured one very well which is useful to diagnose abdominal obesity. (J Korean Acad Fam Med 2006;27:612-619)

키워드

체성분분석기;복부비만;복부둘레;허리둘레;체질량지수;민감도;특이도
body composition analyzer;abdominal obesity;abdominal circumference;waist circumference;body mass index;sensitivity;specificity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KCI
KoreaMed
K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