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ric medric
[닫기]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국내 안경사를 대상으로 한 멀티포컬 콘택트렌즈 처방 및 피팅 상태 평가 실태 조사

A Survey on the Actual Status of Multifocal Soft Contact Lenses Prescription and Evaluation of their Fitting Status for Korean Opticians

한국안광학회지 2019년 24권 3호 p.239 ~ 248
권지연 ( Kwon Ji-Youn ) -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안경광학과

박상희 ( Park Sang-Hee ) - 가야대학교 안경광학과
김소라 ( Kim So-Ra ) -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안경광학과
박미정 ( Park Mi-Jung ) -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안경광학과

Abstract

목적: 실무에서 안경사들의 멀티포컬콘택트렌즈(이하 멀티포컬렌즈) 처방 및 피팅 상태 평가 실태를 알아보고자 하였다.

방법: 멀티포컬렌즈를 처방한 경험이 있는 국내 안경사 118명을 대상으로 2017년 7월부터 2019년 4월까지 SNS(social networking service)와 온라인 안경사 커뮤니티 웹사이트를 통해 설문 조사를 실시하였으며, 복수응답 하 도록 하였다.

결과: 118명 중 94.9 %는 40대 이상에게 멀티포컬렌즈를 처방한 적이 있었고, 30대 30.5%, 20대 12.7%, 10대 9.3%로 40대 미만에도 멀티포컬렌즈가 처방되고 있었다. 멀티포컬렌즈를 노안용으로 처방했다고 응답 한 비율이 가장 높았으나 조절 이상뿐만 아니라 근거리 작업 시 피로도를 감소시키는 용도로 멀티포컬렌즈를 처방 하고 있었다. 설문 기간까지 국내에 출시된 멀티포컬렌즈의 광학부 설계는 모두 중심부 근용이었으며, 처방한 멀티 포컬렌즈의 광학부 설계를 중심부 근용으로 정확히 알고 있는 응답자는 74.6%였다. 동공 크기의 측정은 측정기기 를 이용한 경우가 많았으나 상대적으로 부정확한 자나 육안으로 확인한 경우도 적지 않았다. 처방 후 실시된 피팅 평가는 83.1%가 실시하였으며, 눈 깜박임 후 렌즈 움직임 평가는 75.5%, 중심안정위치 평가는 65.3%, 푸쉬-업 검 사는 53.1%, 수평 방향 래그검사는 14.3%, 상방 래그검사는 10.2%가 시행하고 있었다.

결론: 실무자들이 멀티포컬 렌즈의 처방 및 피팅에 대해 비교적 잘 파악하고 있으나 일부 미진한 부분이 있었다. 착용자에게 가장 적합한 설계 의 멀티포컬렌즈의 처방을 위해서 실무자들에게 광학부 설계에 대한 이해 및 피팅 평가와 관련된 교육이 지속적으 로 필요함을 제안한다

Purpose: This study investigated the actual state of multifocal contact lens (MFCL) prescription and evaluation of their fitting status by opticians in practice.

Methods: A survey on the actual state of MFCL prescriptions of 118 Korean opticians who had experience in prescribing MFCLs was conducted by employing social networking service (SNS) and an online community website for opticians from July 2017 to April 2019. Multiple responses for the questions were allowed.

Results: Among 118 respondents, 94.9% answered that they had prescribed MFCLs to over 40-year-old contact lens wearers. Moreover, MFCLs were also prescribed to adults under their 40s, with 30.5% in their 30s, 12.7% in their 20s, and 9.3% in their teens. Although the respondence rate was highest for presbyopia prescription, MFCLs were also prescribed to reduce accommodative anomalies, as well as the visual fatigue induced by near work. The optical zone design of all MFCLs released in Korea was a center-near design by the end of the survey period, and 74.6% of respondents knew the optical zone design of prescribed MFCLs exactly. The measurement of the pupil size was mostly performed using a measuring instrument; however, not a few case was conducted by a ruler or naked eye with relatively lower reliability. 83.1% of the respondents answered that they had performed the evaluation of lens fitting after prescribing MFCLs with 75.5% in the lens movement after blinking, 65.4% in the lens centration, 53.1% in the push-up test, 14.3% in the lateral gaze lag test and 10.2% in up-gaze lag test.

Conclusions: From the results, it appears that opticians are relatively aware of the prescription and fitting of MFCLs; however, there are some minor issues. Therefore, continuous education regarding the optical zone design of MFCLs and fitting evaluation is necessary for eye care practitioners in order to prescribe the most adequate design of MFCLs for contact lens wearers.

키워드

멀티포컬렌즈; 처방 실태; 처방 목적; 동공 크기 측정; 피팅 평가
Multifocal contact lenses; Actual state of prescribing contact lenses; Purpose of lens prescription; Measurement of pupil size; Evaluation of lens fitting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