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ric medric
[닫기]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18-36개월 유아의 표현어휘력에 기여하는 단어의 음운유사도 양상

The Phonological Similarity Pattern of Words Contributing to Expressive Vocabulary in 18- to 36-Month-Old Toddlers

Communication Sciences & Disorders 2019년 24권 3호 p.553 ~ 564
양윤희 ( Yang Yoon-Hee ) - 이화여자대학교 언어병리학과

박수연 ( Park Su-Yeon ) - 이화여자대학교 언어병리학과
홍예은 ( Hong Ye-Eun ) - 이화여자대학교 언어병리학과
이수연 ( Lee Su-Yeon ) - 이화여자대학교 언어병리학과
임동선 ( Yim Dong-Sun ) - 이화여자대학교 언어병리학과

Abstract

배경 및 목적: 본 연구에서는 표준화 검사인 ‘한국판 맥아더-베이츠 의사소통발달 평가(K M-B CDI)’를 사용하여 18-36개월 유아가 지닌 어휘를 통해 단어의 음운유사도 양상을 확인하고, 전반적인 표현어휘력을 가장 잘 설명해 줄 수 있는 음운유사도 유형은 무엇인지 살펴보고자 하였다.

방법: 연구 1에서는 약 8개월간의 시간 차를 두고 음운유사도 양상을 살펴보고자 하였으며, 18-36개월의 총 18명의 유아들이 T1, T2에 각각 참여하였다. 연구 2에서는 일반아동과 말늦은 아동 집단 각각에서 음운유사도가 표현어휘력을 얼마나 유의하게 설명해 주는지 살펴보고자 하였고, 18-36개월의 총 151명 유아들이 참여하였다. 음운유사도 점수는 두 단어 간 음운론적 공유 비율에 따라 P1 (66%), P2 (75%), P3 (80%)으로 나누었다.

결과: 연구 1에서는 18-36개월 유아의 급격한 표현어휘의 증가에도 불구하고 단어 간 음소 공유가 상대적으로 적은 P1이 일관적으로 가장 좋은 예측인자로 나타났다. 연구 2에서 TD 집단의 표현어휘력은 P1, P3, P2 순으로 모두 유의한 설명력을 지녔으며, LT 집단의 표현어휘력은 P1이 유의한 설명요인으로 나타났다.

논의 및 결론: 적어도 만 3세까지는, 공유하는 음소가 더 적을 때 각 단어가 더 쉽게 구별되기 때문에 어휘를 산출할 때는 음운유사도가 상대적으로 낮은 조건이 더욱 기여도가 높을 수 있음을 시사한다.

Objectives: In this study, the Korean MacArthur-Bates Communicative Development inventory (K M-B CDI), a standardized parent-report questionnaire, was used for analyzing the vocabulary development phonological similarity pattern of 18- to 36-month-old toddlers.

Methods: We investigated the extent to which phonological similarity explains the expressive vocabulary according to the time differences in Experiment 1 and the group characteristics in Experiment 2. In Experiment 1, a total of 18 toddlers aged 18-36 months participated in this study. In Experiment 2, a total of 151 toddlers (typically developing children [TD]=134, late talkers [LT]=17) participated. Phonological similarity scores were calculated depending on the similarity rate between two words. Phonological similarity was divided into three conditions and defined as P1 (66%), P2 (75%), and P3 (80%). We obtained overall expressive vocabulary and phonological similarity through the K M-B CDI.

Results: In Experiment 1, P1, which shares relatively fewer phonemes between words, seems to be the best predictor of overall expressive vocabulary consistently. In Experiment 2, all the phonological similarity conditions explained the overall expressive vocabulary scores in the TD group, but P1 was a significant explaining factor for expressive vocabulary in LT group.

Conclusion: Although expressive vocabulary increased sharply, P1, which shares relatively fewer phonemes between words, consistently appeared to be the best predictor of overall expressive vocabulary. At least until the age of three, words with low phonological similarity are more easily distinguished, and this ability also seems to contribute to expressive vocabulary.

키워드

18-36개월 유아; 음운유사도; 말늦은 아동; 표현어휘력; K M-B CDI
18- to 36-month-old toddlers; Phonological similarity; Late talkers; Expressive vocabulary; K M-B CDI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KC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