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ric medric
[닫기]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전분을 이용한 폐인조대리석의 재활용 기술에 관한 연구

Study on Recycling Technology of Waste Artificial Marble using Starch

대한화학회지 2018년 62권 6호 p.433 ~ 440
유건상 ( Ryoo Keon-Sang ) - 안동대학교 응용화학과

Abstract

일반적으로 열분해가 폐인조대리석을 재활용하기 위해 적용되어 왔다. 그러나 기존의 열처리 장치는 폐인조대리석 내 부로의 비교적 낮은 열전달 효율을 갖는다. 첨가하여 이 장치는 폴리메틸 메타크릴레이트(polymethyl methacrylate; PMMA)의 부 분적 탄화 과정에서 불필요한 가스를 과도하게 생성하고 극히 고온에서의 가열로 인해 인화 위험성이 높다. 본 연구는 위의 문 제점을 극복 하고자 폐인조대리석에 전분 용액을 첨가한 후 성형 상태에서의 열처리 공정을 제시한다. 실험 결과, 이 방법은 폐 인조대리석의 열분해가 비교적 350 oC의 낮은 온도에서도 상당히 향상 되었음을 보였다. 이외에도 메틸메타 크릴레이트(methyl methacrylate; MMA) 및 α-알루미나(α-Al2O3) 회수에 필요한 안전성 확보 및 에너지를 절감하는 효과를 보였다.

The pyrolysis has been universally applied to recycle the waste artificial marble. However, the existing heat treatment equipment has relatively low heat transfer efficiency into the inner part of the waste artificial marble. Besides, it leads to unnecessary excessive gas during the partial carbonization of the polymethyl methacrylate (PMMA) and raises the risk of fire due to heat at an extremely high temperature. This study suggests the process of pyrolysis at the formation state after adding the starch to waste artificial marble to overcome above-mentioned problems. As the result of experiments, this method showed that the pyrolysis of waste artificial marble was greatly improved at comparatively low temperature condition of 350 oC. Moreover, it also manifested the effect on securing the stability and energy savings necessary for the recovery of methyl methacrylate (MMA) and α-alumina (α-Al2O3).

키워드

폐인조대리석; 열분해; 열전달; 폴리메틸 메타크릴레이트; 알루미나
Waste artificial marble; Pyrolysis; Heat transfer; PMMA; α-alumina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KC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