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원발성 난소임신 3예

Three Cases of Primary Ovarian Pregnancy

대한산부인과학회지 1998년 41권 8호 p.2276 ~ 2280
김남호/Nam Ho Kim
조우형/김성은/채일현/조봉춘/Woo Hyoung Cho/Sung Eun Kim/Ill Hyoun Chae/Bong Choon Jo

Abstract

서론
난소임신은 자궁외임신 중에서 비교적 드문 경우로, 1682년 St. Maurice(quoted in Ricci,
1950)에 의해 처음으로 보고되었으며, 1879년 Spiegelberg에 의해 난소임신의 진단기준이 4
가지로 제시되었다. 그리고, 1899년 Van Tussenbrock가 임상적 및 조직학적으로 난소임신
에 대하여 보고하였으며, 최근 난소출혈에 대한 병리조직학적 검사가 보다 자세히 이루어짐
으로써 점차 발생 빈도가 증가하여 정상임신 7000예 중 1예로 전체 자궁외임신 중 약 3%
미만이다. 난소 임신의 진단은 개복수술과 복강경수술로 가능하며, 수술 후 병리조직학적 검
사에 의해 확진된다.
본원 산부인과에서는 조직학적 검사상 난소임신으로 확진된 3예를 경험하였기에 간단한
문헌 고찰과 함께 보고하는 바이다.
#초록#
Primary ovarian pregnancy is a rare form of ectopic pregnancy. Its estimated overall
incidence is highly variable, but improved diagnosis of acute hemoperitoneum of ovarian
pregnancy may reveal a higher incidence than reported earlier. Ovarian pregnancy
usually presents with abdominal pain, menstrual irregularities, vaginal bleeding, a
palpable adnexal mass and other symptoms which are very similar to those of tubal
ectopic pregnancy and hemorrhagic corpus luteum cysts. Risk factors to ovarian
pregnancy include a history of pelvic inflammatory disease, prior pelvic surgery, use of
an intrauterine device (IUD), and endometriosis.
We have experienced three cases of ovarian pregnancy, which are presented with a
brief review of the literature.

키워드

Ovarian pregnancy;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KCI
KoreaMed
K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