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임신과 동반된 재생불량성 빈혈 1 예

A Case of Aplastic Anemia in Pregnancy

대한산부인과학회지 2000년 43권 10호 p.1870 ~ 1873
신재국/Jae Kook Shin
김학준/임병도/정의식/박창서/조성진/Hag Joon Kim/Byeong Do Lim/Eu Sik Jung/Chang Sue Park/Sung Jin Cho

Abstract

재생불량성 빈혈은 골수내 지방질 침착을 동반한 조혈세포의 부족과 말초혈액의 범혈구 감소증을 특징으로 하는 아주 드문 혈액질환이다. 재생불량성 빈혈의 50-65%에서는 그 원인을 찾을 수 없으며 임신이 재생불량성 빈혈의 원인이 되는지에 대해서는 이견이
있다.
임신과 동반된 재생불량성 빈혈은 출혈과 감염의 위험도가 높고 치사율이 20%이상이기 때문에 산과의가 치료하기에는 어려움이 있다. 그러나 치료방법의 향상과 혈액학자와 산과의의 긴밀한 협조로 임신과 동반된 재생불량성 빈혈은 좋은 결과와 함께 보다 흔한
질환이
되었다. 저자들은 임신 38주에 빈혈과 혈소판 감소증이 발견되어 골수 검사상 재생불량성 빈혈로 진단된 후 수혈등의 지지요법으로 성공적으로 질식 분만 후 특별한 합병증 없이 퇴원한 임신과 동반된 재생불량성 빈혈을 경험하였기에 문헌 고찰과 함께 보고하는
바이다.

Aplasic anemia is an extremely rare disease characterized by hypocellular bone marrow with fatty infiltration and peripheral blood pancytopenia. For over half of patients, no cause can be determined and the causal relation between aplastic anemia
and
pregnancy is not yet clear. Aplastic anemia in pregnancy is difficult to the obstetrician managing it because the risk of bleeding and infections are high and mortality in aplastic anemia associated with pregnancy is more than 20%. However, with
improved treatment modalities and close clinical collaboration of hematologist and obstetrician, aplastic anemia complicated in pregnancy is becoming more frequent with favorable outcome. We experienced a case of aplastic anemia initially
detected
during pregnancy who was managed with intensive hematological support leading to delivery a healthy infant vaginally. We report this case with a brief review of the literature.

키워드

재생불량성 빈혈; 임신; 범혈구 감소증; Aplastic anemia; Pregnancy; Pancytopenia;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KCI
KoreaMed
K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