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호모시스테인 혈중치의 증가가 자간전증 발병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The Effect of Hyperhomocysteinemia on the Preeclampsia

대한산부인과학회지 2003년 46권 2호 p.394 ~ 402
김은성/Kim ES
김영주/이보은/박혜숙/하은희/장남수/안정자/김종일/유한기/Kim YJ/Lee BE/Park HS/Ha EH/Chang NS/Ahn JJ/Kim JI/Yu HK

Abstract

OBJECTIV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at the time of delivery, to determine if an elevated plasma homocysteine level is associated with the development of preeclampsia and to investigate whether 677 (C->T) polymorphism in the 5, 10-methylenetetrahydrofolate reductase (MTHFR) gene, folate status and vitamin B12 levels are risk factors for the development of preeclampsia for Korean pregnant women.
METHODS: DNA was extracted from whole blood of 191 healthy pregnant women and 84 preeclampsia patients. All samples were genotyped for the 677 (C->T) polymorphism in MTHFR gene by polymerase chain reaction (PCR-RELP). Serum levels of homocysteine, folate, and vitamin B12 were measured by high preformance liquid chromatography for homocysteine, and radioassay for folate and vitamin B12.
RESULTS: Women with severe preeclampsia showed higher concentrations of serum homocysteine (10.5 micro mol/L) than healthy pregnant women (8.46 μmol/L) and women with mild preeclampsia (8.24 μmol/L) (p=0.09). For serum folate levels, women with severe (12.7 ng/ml) or mild (13.2 ng/ml) preeclampsia showed increased level compare to healthy pregnant women (9.23 ng/ml) (p=0.0046). Increased homocysteine level (>14 micro mol/L) was associated with preeclampsia (odds ratio=2.86, 95% confidence intervals: 1.27-6.45).
CONCLUSION: These results are suggesting that hyperhomocysteinemia in pregnancy could be a risk factor of preeclampsia. Preeclampsia patients with higher serum folate level are speculated to represent a compensatory response to oxidative stress.


목적 : 분만 당시 혈중 호모시스테인의 증가가 자간전증의 발병과 연관성이 있는지를 살펴보고 MTHFR 유전자의 변이, 혈중 엽산 및 혈중 비타민 B12의 수치가 한국인 임신부의 자간전증의 발병에 위험요인으로서 작용하는지를 알아보고자 하였다.
연구 방법 : 2000년 3월부터 2002년 1월까지 이화여자대학교 부속 목동병원 산부인과를 방문하여 분만한 191명의 정상 임신부와 84명의 자간전증을 보인 임신부를 대상으로 하여 공복시 채취한 혈액에서 DNA를 추출하여 PCR-RELP를 이용하여 MTHFR 유전자의 다형성을 알아보았고 혈청내 호모시스테인, 엽산, 비타민 B12를 HPLC와 RIA 방법을 이용하여 측정하였다.
결과 : 중증 자간전증이 있는 임신부는 정상 임신부 및 경증 자간전증이 있는 임신부에 비하여 혈청내 호모시스테인의 고농도를 나타냈으며 중증 및 경증 자간전증이 있는 임신부의 혈청내 엽산의 농도는 정상 임신부에 비해 높은 농도를 보였다. 혈청 호모시스테인의 농도가 14 μmol/L 인 경우에 자간전증의 위험도가 2.9배로 증가하였다.
결론 : 혈청 내 호모시스테인의 증가는 자간전증의 위험요인이 될 수 있으며 혈청내 엽산농도의 증가는 산화적 스트레스의 보상적인 반응의 결과로 해석될 수 있다.




키워드

Hyperhomocysteinemia; MTHFR; Preeclampsia; Folate; Vitamin B2; 고호모시스테인혈증; MTHER 유전자형; 자간전증; 엽산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KCI
KoreaMed
K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