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부인과 수술 후 발생한 요로계의 손상에 관한 고찰

Urinary tract injuries after total hysterectomy

대한산부인과학회지 2006년 49권 11호 p.2380 ~ 2387
최숙근
정민형/김대연/서대식/김종혁/김용만/김영탁/남주현/목정은

Abstract

목적: 산부인과에서 시행한 자궁 적출술 중 복식 전자궁적출술 (total abdominal hysterectomy, TAH), 복강경하 질식전자궁 적출술 (laparoscopic assisted vaginal hysterectomy, LAVH), 질식 전자궁적출술 (total vaginal hysterectomy, VH), 광범위 전 자궁적출술 (radical hysterectomy, RH), 복강경하 광범위전자궁적출술 (laparoscopic assisted radical hysterectomy, LRH) 등 을 시행한 환자를 비교 분석하였으며 수술 방법에 따른 요로계 손상의 발생빈도와 특성, 손상 발견 시기에 따른 회복기 간의 차이가 있는지를 알아보고자 한다.

연구 방법: 본원 산부인과에서 1989년 5월부터 2004년 4월까지 부인과적 양성 및 악성 질환으로 전자궁 적출술을 시행한 18,721명의 환자들 중 요로계 합병증이 발생한 109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후향적 고찰을 시행하였으며, 연구 결과의 통계 학적 처리는 SPSS 11.0 (SPSS Inc. Chicago, IL)을 이용하여 Fisher’s exact test와 Mann-Whitney U test를 사용하였고, 통계 적인 유의성은 P<0.05인 경우로 판정하였다

결과: 전체 요로계 손상은 109명으로 0.59%이었고, TAH는 0.55%, LAVH는 0.64%, VH는 0.62%, RH는 0.69%, LRH는 1.56% 이며, 손상부위에 따라 구분하면, 방광 손상 및 요관 손상은 각각 0.51%와 0.09%이며, 이를 수술방법에 따라 구분하면, 양성부인과 수술인 TAH는 0.51%와 0.04%, LAVH는 0.57%와 0.07%, VH는 0.62%와 0.00%로 이들 사이에 통계학적인 차이는 없었으나 (P>0.05) 양성 부인과 질환과 악성 부인과 질환을 비교시에는 통계학적으로 유의하게 악성 부인과 질환 에서 손상 빈도가 높았다 (P<0.05). 요로계 손상은 수술 중 진단되는 경우가 92.25%이었고, 수술 중 진단된 경우 방광 손상의 경우는 회복기간이 10.25±8.65일, 수술 후 진단된 경우 33.33±46.60일, 요관 손상의 경우는 수술 중 진단된 경우 44.44±16.26일, 수술 후 진단된 경우 69.00±16.41일의 회복기간이 필요하여, 수술 중 진단된 경우 회복기간이 유의하게 짧았다 (P<0.05).

결론: 본 연구 결과 양성 부인과 질환으로 실시한 전자궁적출술 후 요로계의 손상 빈도는 0.59%이며, 모든 예에서 성공적 인 치료 결과를 보였고, 악성 부인과 수술에서 양성 부인과 수술에 비하여 높은 손상빈도를 보였고, 특히 방광 손상이 요관손상에 비하여 유의하게 높았으며, 손상이 수술 중 진단된 경우가 수술 후 진단된 경우에 비하여 상대적으로 짧은 회복기간을 보였다.

Objective: To evaluate the incidence, characteristics, and convalescence times of urinary tract injury after gynecological surgery, total abdominal hysterectomy (TAH), laparoscopic-assisted vaginal hysterectomy (LAVH), total vaginal hysterectomy (VH), radical hysterectomy (RH), and laparoscopic-assisted radical hysterectomy (LRH).

Methods: We retrospectively analyzed 109 patients with urinary tract injuries after total hysterectomy from May 1989 to April 2004. During the study period, 18,721 hysterectomies were carried out.

Results: The total incidence of urinary tract injury after total hysterectomy was 0.59%, as follows: TAH, 0.55%; LAVH, 0.64%; VH, 0.62%; RH, 0.69%; and LRH, 1.56%. The total incidence of bladder and ureteric injury was, respectively, 0.51 and 0.09%, as follows: TAH, 0.51 and 0.04%; LAVH, 0.57 and 0.07%; VH, 0.62 and 0%; RH, 0.21 and 0.49%; and LRH, 1.79 and 0.89%. There was no significant difference of the incidence of urinary tract injury type of operation with benign findings (P>0.05), but there was significant difference of the incidence of injury between type of operation with benign and malignant findings (P<0.05). The convalescence times were 10.3±8.7 days after bladder injury and 44.4±16.27 days after ureteric injury diagnosed intraoperatively, but 33.3±46.6 days after bladder injury and 69.0±16.4 days after ureteric injury diagnosed postoperatively. There was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both groups (P<0.05).

Conclusion: In this study, total hysterectomy resulted in 0.59% incidence of urinary tract injury and repair of these injuries was successful in all cases. There was no significant difference for incidence of urinary tract injury between types of operation with benign findings, but there was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ypes of operation for benign and malignant findings. The convalescence times for intraoperatively recognized injuries were significantly shorter than those for injuries recognized postoperatively. 109, but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benign and malignant gynecological operations (P<0.05). Tintraoperatively recognized.

키워드

요로계 손상;자궁적출술;Urinary tract injury;Total hysterectomy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KCI
KoreaMed
K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