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자궁 동맥색전술 후 자궁벽내근종의 경질구축 1예

A Case of Transvaginal Expulsion of Intramural Leiomyoma after Uterine Artery Embolization

대한산부인과학회지 2006년 49권 11호 p.2438 ~ 2444
박승준
김지영/한상확/최정범/김신혜/유지훈/조환성/한효상/황인철/양승부

Abstract

자궁근종은 여성에서 발생하는 가장 흔한 양성종양으로 비수술적 요법으로 자궁을 보존하는 자궁 동맥색전술이 최근에 많이 사용되고 있다. 본 병원은 월경과다를 주소로 내원한 28세 미혼여성에서 자궁벽내근종이 진단되어 자궁 동맥색전 술을 시행하였고 동맥색전술 시행 18일 후 괴사된 근종이 경질 구축되었다. 구축된 근종을 제거하였고 추적 자기 공명영 상소견상 남은 자궁근종조직도 매우 작고 점점 작아지는 소견을 보였고 추적 6개월 후 근종이 완전히 사라지는 소견을 보였다. 자궁 동맥색전술로 인한 자궁벽내근종의 괴사성변화 및 경질 구축된 1예를 경험하여 문헌 고찰과 함께 보고하 는 바이다.

Uterine artery embolization for the treatment of uterine leiomyomas is gaining acceptance as an effective alternative to surgical treatment in preserving uterus and reducing symptoms. Vaginal expulsion of leiomyomas after UAE is uncommon, and has been regarded as a side effect of the procedure, as well as a natural phenomenon of treatment response. A-28-year-old unmarried woman who has been suffered from menorrhagia underwent UAE. MRI revealed the remnant leiomyomas were reduced in size and volume and also symptoms of leiomyomas were much improved. After 6 month, We’ve made sure about non-visualization of leiomyoma on follow-up pelvic dynamic MRI. We report this rare case of vaginal expusion of intramural leoimyoma with a brief literature.

키워드

자궁 동맥색전술;경질구축;자궁벽내근종;Uterine artery embilization;Vaginal expulsion;Intramural Leiomyoma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KCI
KoreaMed
K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