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KMID : 0882420180930030285
대한내과학회지
2018년 93권 3호 p.285 ~ p.290

다발성 간전이 혹은 간내 담관암으로 오인한 원발성 간 림프종 1예


A Hepatic Lymphoma Mimicking Multiple Liver Metastases or an Intrahepatic Cholangiocarcinoma

오주현 ( Oh Joo-Hyun ) - 성균관대학교 의과대학 삼성서울병원 내과

최문석 ( Choi Moon-Seok ) - 성균관대학교 의과대학 삼성서울병원 내과
신동현 ( Shin Dong-Hyun ) - 성균관대학교 의과대학 삼성서울병원 내과
김석진 ( Kim Seok-Jin ) - 성균관대학교 의과대학 삼성서울병원 내과
강태욱 ( Kang Tae-Wook ) - 성균관대학교 의과대학 삼성서울병원 영상의학과
고영혜 ( Ko Young-Hyeh ) - 성균관대학교 의과대학 삼성서울병원 병리과

Abstract

저자들은 상복부 통증으로 내원한 56세 여성에서 다발성 간 종괴에 대해 원발성 간 광범위큰B세포림프종으로 진단하였고 항암화학요법으로 치료한 증례를 경험하였다. 현재까지 원발성 간 림프종에 대한 발병 기전, 원인, 치료, 예후에 대해 잘 알려지진 않았으나 조기에 의심하고 적극적으로 평가하는 것이 예후에 있어 중요하다.
A primary hepatic lymphoma (PHL) is a rare malignancy; misdiagnosis and mistreatment are very common. We report the case of a 56-year-old female who presented with a 2-week history of upper abdominal pain. She exhibited no risk factors for hepatocellular carcinoma (HCC) and her serum tumor marker levels were normal. A computed tomography scan and gadolinium-enhanced magnetic resonance imaging of the liver revealed multiple liver masses, suggestive of multiple liver and lung metastases or an intrahepatic cholangiocarcinoma with lung metastasis. A diagnosis of PHL (a diffuse large B cell lymphoma) was confirmed by biopsy followed by immunohistochemistry. This case emphasizes that a PHL must be considered in the differential diagnosis of space-occupying liver lesions in patients with no risk factors for HCC and normal levels of serum tumor markers. It is notable that neither B cell lymphoma symptoms nor an elevated lactate dehydrogenase level were apparent in this case. We thus report a case of PHL mimicking multiple liver metastases or an intrahepatic cholangiocarcinoma, and we review the literature.
KeyWords
간 종양, 비호지킨 림프종, 광범위큰B세포림프종, 원발성 간 림프종
Liver neoplasm, Lymphoma, Non-hodgkin, Lymphoma, Large B-Cell, Diffuse, Primary hepatic lymphoma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학술진흥재단(KCI) KoreaMed 대한의학회 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