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눈물주머니코안연결술 중 시행한 통상적인 눈물주머니 조직생검의 유용성

The Clinical Utility of Routine Histological Biopsy during Dacryocystorhinostomy

대한안과학회지 2020년 61권 11호 p.1251 ~ 1256
소하림, 김지현, 김성은, 양석우,
소속 상세정보
소하림 ( So Ha-Rim ) - Catholic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Seoul St. Mary’s Hospital Department of Ophthalmology
김지현 ( Kim Ji-Hyun ) - Catholic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Seoul St. Mary’s Hospital Department of Ophthalmology
김성은 ( Kim Sung-Eun ) - Catholic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Seoul St. Mary’s Hospital Department of Ophthalmology
양석우 ( Yang Suk-Woo ) - Catholic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Seoul St. Mary’s Hospital Department of Ophthalmology

Abstract

목적: 눈물길폐쇄 환자에서 눈물주머니코안연결술 중 시행한 눈물주머니조직검사를 분석하여 그 유용성을 확인하고자 한다.

대상과 방법: 2009년 4월부터 2018년 4월까지 눈물주머니코안연결술 시 눈물주머니 조직에 대한 조직병리검사를 시행한 1,266명(1,619안)을 대상으로 시행하였으며 수술 전 눈물주머니의 악성 종양이 진단된 사례는 제외하였다. 의무기록 후향 분석을 통해 수술전 임상양상, 조직학적 분류와 악성 종양 여부 등을 확인하였고 악성 종양을 진단받은 환자의 나이, 골수 침범 여부 및 병기, 예후 등을 분석하였다.

결과: 남자 217명, 여자 1,049명, 진단 당시 평균 연령은 58.8 ± 12.3세였다. 조직검사 결과 섬유화를 동반한 만성 염증(n=1,026 [81.0%])이 가장 많았고 섬유화(n=133 [10.5%]), 만성 염증(n=94 [7.4%]), 반응성 림프구 과증식(n=5 [0.4%]), 악성 종양(n=4 [0.3%]), 관상선종(n=2 [0.2%]), 유두종(n=2 [0.2%])의 빈도를 보였다. 악성 종양의 경우 모두 점막 연관 림프조직형 림프종이었으며, 수술 전 2명은 눈물 흘림, 2명은 내안각에 만져지는 종괴가 있었고 추가 영상검사에서 악성을 시사하는 소견은 없었다. 이외 수술 전 검사에서 이상 소견은 보이지 않았으며 환자들은 항암 치료 후 완치되었다.

결론: 눈물길폐쇄 환자에서 임상증상, 이학적 검사, 영상검사 및 수술 중 육안 소견만으로 악성 여부를 감별할 수 없기에 수술 중 시행하는 조직검사는 예상하지 못한 악성 종양을 발견하고 치료하는 데 많은 도움을 줄 것이다.

Purpose: We assessed the clinical utility of routine histopathological evaluation of the lacrimal sac during dacryocystorhinostomy.

Methods: From April 2009 to April 2018, we included 1,619 eyes of 1,266 patients who underwent dacryocystorhinostomy in our hospital. All lacrimal sacs were histopathologically examined. We excluded cases in which malignant lacrimal sac tumors had been preoperatively diagnosed. We retrospectively analyzed the medical records in terms of clinical manifestations, histological findings after lacrimal sac biopsy, and malignant tumors. We recorded the age, extent of bone marrow involvement, stage, and prognosis of patients with malignancies.

Results: We treated 217 males and 1,049 females of a mean age at diagnosis of 58.8 ± 12.3 years. The biopsy data showed that chronic inflammation with fibrosis (n = 1,026 [81.0%]) was the most common condition, followed by fibrosis (n = 133 [10.5%]), chronic inflammation (n = 94 [7.4%]), reactive lymphoid hyperplasia (n = 5 [0.4%]), malignant tumors (n = 4 [0.3%]), tubular adenomas (n = 2 [0.2%]), and papillomas (n = 2 [0.2%]). All malignant tumors were mucosal-associated lymphoid tissue lymphomas. Two of these four patients underwent additional imaging tests, but malignancies were not apparent. The other two had no specific complaints other than tearing. In addition, no abnormalities were evident on slit lamp examination or the syringing test. All four patients were cured by chemotherapy.

Conclusions: No clinical manifestation, physical examination or imaging data, or intraoperative finding in patients with nasolacrimal duct obstructions reliably identify a malignancy; but histological examination does.

키워드

Biopsy; Dacryocystorhinostomy; Lacrimal sac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