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대학생의 마음챙김과 수치심의 관계: 자기비난과 자기자비의 조절된 매개효과

The Relations hip between Mindfulnes s and Shame: Moderated Mediating Effect of Self- Blame and Self- Compas s ion for College Students

스트레스연구 2020년 28권 1호 p.17 ~ 24
김용희,
소속 상세정보
김용희 ( Kim Yong-Hee ) - Gwangju university Department of Psychology

Abstract

본 연구는 마음챙김이 수치심을 유발하는 경로에서 자기비난의 매개효과와 자기자비의 조절효과를 통합적으로 검증하고자 하였다. 회귀분석법을 기반으로 모형을 검증한 결과, 마음챙김과 수치심의 관계에서 자기비난의 부분매개효과가 통계적으로 유의하였다. 다음으로 자기비난과 수치심의 관계를 자기자비가 조절한다는 것을 확인하였다. 자기자비 수준에 따라 자기비난이 수치심에 미치는 영향력에 유의한차이가 있었다. 마지막으로 마음챙김과 수치심의 관계를 자기비난이 매개하고 이를 자기자비가 조절하는조절된 매개효과가 확인되었다. 이러한 결과는 낮은 마음챙김이 자기비난을 통해 수치심으로 이어지는경로에서 자기자비가 보호요인이 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 이러한 결과를 바탕으로 연구의 의의와 한계에 대해 기술하였다.

Background: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plore the moderated mediating effect of self-compassion through self-blame on the relationship between mindfulness and shame.

Methods: A total of 315 college students participated in this study by completing the following questionnaires: Mindfulness Scale, Depressive Experience Questionnaire, Self-Compassion Scale, State Shame and Guilt Scale. Data were analyzed through SPSS22.0 and its macro. The main findings were as follows.

Results: First, the result of bootstrapping indicated that self-criticism partially mediated the relationship between mindfulness and shame. Second, hierarchical regression and slope analyses revealed the moderating effect of self-compassion on the relationship between self-criticism and shame. Finally, the results indicated that self-compassion moderated the mediating effect of mindfulness on shame through self-criticism.

Conclusions: Contributions of this study to an integrative understanding of the process of self-compassion was considered
useful for future therapeutic intervention. Limitation and suggestions was also discussed.

키워드

마음챙김; 자기자비; 자기비난; 수치심
Mindfulness; Self-compassion; Self-criticism; Shame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