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내건성 및 BPH 내성 계통의 육성을 위한 농업형질 고정여부 조사

Investigation into Whether Agronomic Traits Are Fixed for the Breeding of Drought Tolerance and BPH-resistant Crosses

Journal of Life Science 2020년 30권 9호 p.798 ~ 803
이소영, 김은경, 박재령, 김경민,
소속 상세정보
이소영 ( Lee So-Young ) -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College of Agriculture and Life Science School of Applied Biosciences
김은경 ( Kim Eun-Gyeong ) -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College of Agriculture and Life Science School of Applied Biosciences
박재령 ( Park Jae-Ryoung ) -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College of Agriculture and Life Sciences School of Applied Biosciences
김경민 ( Kim Kyung-Min ) -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College of Agriculture and Life Science School of Applied Biosciences

Abstract

1960년대 후반 인디카 품종과 자포니카 품종의 교잡에 의하여 새로운 통일형 벼 품종을 육성했고 그 재배기술을 확립했으며, 현재까지 이 재배기술을 이용하여 소비자들의 기호에 맞게 그리고 극한환경에 대응할 수 있는 다양한 품종들이 만들어졌다. 서로 다른 작물끼리 교배하여 얻은 F1을 가지고 반복적인 세대 진전을 통하여 도입을 원하는 우량한 유전자원의 형질이 더 이상 분리되지 않을 때 교배시킨 형질이 고정되었다고 볼 수 있으며 비로소 신품종이 될 수 있다. 본 연구에서는 가뭄에 저항성을 띠는 HV23 계통을 모품종인 Ilmi와 교배한 집단과 벼멸구에 내성을 갖는 Drimi2ho와 교배한 집단의 F4, F5, 그리고 F6의 농업형질을 조사하여 고정 여부를 확인했다. HV23와 Drimi2ho/HV23 계통의 F5, F6를 비교하였을 때 그리고 Ilmi/HV23 계통의 F4, F5를 비교하였을 때 모두 유의하지 않은 정도의 형질 변이가 나타났기 때문에 농업형질이 고정되었다고 판단할 수 있었다. 일반적인 계통육종법은 품종개량에 10년 이상의 시간이 드는 반면 본 연구에서는 4-5년 만에 형질이 고정되었음을 확인하였다.

Late in the 1960s, South Korea established cultivation technology and began breeding new “Tongil” type rice cultivars by crossing indica and japonica. To date, this cultivation technique has been used to produce a wide variety of cultivars to meet consumer preferences and adapt to extreme weather conditions. Once major genetic traits are no longer segregated through advanced generations, varieties obtained from a cross between different crops may become a new variety. In this study, we confirmed the agronomic traits of F4, F5, and F6 by advanced generation a population in which drought tolerance and brown planthopper (BPH) resistance were crossed. HV23, Ilmi/HV23, and Drimi2ho/HV23 were used. HV23 was drought-tolerant, and Drimi2ho was resistant to BPH. As a result, it was possible to consider that the agronomic traits were fixed because none of them showed a significant difference from the others. While it takes more than 10 years for the pedigree method of breeding, this study confirmed that the agronomic traits were fixed in 4-6 years. In the future, we will investigate the homology of the CaMsrB2 gene and the Bph1 gene, to confirm that both genes are closely related to each other, and analyze the stable inheritance of the introduced gene for multiple successive generations.

키워드

Agronomic traits; Bph1; CaMsrB2; generation; rice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