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특수부서 간호사의 직원 간 폭력경험과 조직몰입과의 관계에 대한 상사지지의 조절효과

The Moderating Effect of Supervisor's Support in Relation to Violence Experience between Co-workers and Organizational Commitment of Nurses Working in Special Departments of a Hospital

간호행정학회지 2020년 26권 4호 p.400 ~ 408
김경민, 이은남, 김문자,
소속 상세정보
김경민 ( Kim Kyung-Min ) - Maryknoll hospital
이은남 ( Lee Eun-Nam ) - Dong-A University Department of Nursing
김문자 ( Kim Moon-Ja ) - Dong-A University Department of Nursing

Abstract

연구목적: 이 연구는 특수부서 간호사의 폭력경험과 조직몰입간의 관계에서 상사지지의 조절효과를 알아보기 위해 수행되었다.

연구방법: 본 연구는 B시 소재의 5개 종합병원의 응급실, 수술실 및 중환자실에 근무하는 간호사를 대상으로 하였다. 데이터 수집 기간은 2018년 8월 6일부터 9월 14일까지였다. 수집된 데이터는 t-test, ANOVA, Pearson's correlation coefficients 및 다중집단분석을 실시하였다.

연구결과: 특수부서 간호사의 조직몰입은 폭력경험과 부적 상관관계(r=-28, p<.001)를, 상사지지와는 정적 상관관계(r=.27, p<.001)를 보였으며, 폭력경험과 상사지지 간에는 부적 상관관계(r=-.37, p<.001)를 나타냈다. 폭력경험과 조직몰입 간의 관계에서 상사지지의 조절효과를 검증한 결과, 상사지지가 높은 집단과 낮은 집단 간의 경로에는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χ2=1.07, p=.300).
결론: 본 연구에서 특수부서 간호사의 폭력경험과 조직몰입과의 관계에 있어 상사지지의 완충효과는 없었다. 간호사를 대상으로 폭력경험과 조직몰입 간의 관계에서 긍정적인 조절효과를 가진 변수를 탐구하기 위한 추가적인 연구가 필요하다.

Purpose: This study was conducted to investigate the moderating effect of supervisor's support in relation to violence experience and organizational commitment among staff of special department nurses.

Methods: Participants in this study were nurses working in the emergency, operating and intensive care units of five general hospitals in B city. Data were collected from Aug. 6 to Sep. 14, 2018. Data were analyzed using t-test, ANOVA, Pearson's correlation coefficients and multi-group path-analysis.

Results: The organizational commitment showed a negative correlation with violence experience (r=-28, p<.001) and a positive correlation with supervisor's support (r=.27, p<.001). There was a negative correlation (r=-.37, p<.001) between violence experience and supervisor's support. As a result of verifying the moderating effect of supervisor's support in relation to violence experience and organizational commitment, there was no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path between the high and low supervisor's support groups (?χ2=1.07, p=.300).

Conclusion: There was no buffering effect of supervisor's support in relation to violence experience and organizational commitment of nurses in special departments. Further research is needed to explore variables that show a moderating effect on the relationship between violence experience and organizational commitment.

키워드

간호사; 조직몰입; 사회적 지지; 직장 폭력
Nurses; Organizational commitment; Social support; Workplace violence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