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산전 초음파로 진단된 태변성 복막염 1예

A Case of Meconium Peritonitis Diagnosed by Prenatal Ultrasonography

대한산부인과학회지 2003년 46권 2호 p.454 ~ 459
소속 상세정보
현정환/Hyeon JH 박정현/이홍우/안광준/김태상/Bak JH/Lee HW/An GJ/Kim TS

Abstract

Meconium peritonitis is the chemical inflammation or foreign body reaction of peritoneum resulted from the prenatal bowel perforation associated with or without obstructive lesion during late intrauterine or early neonatal periods.
Prenatal ultrasonographic findings of meconium peritonitis are intraperitoneal calcification, ascites, and pseudocyst. These provides the preparation for proper management which should reduce mortality and morbidity of neonate.
We have experienced a case of meconium peritonitis in utero diagnosed by prenatal ultrasonography and present this case with a brief review of literatures.


태변성 복막염은 임신 후반기나 초기 신생아시기에 산전의 장폐색과 장천공으로 인해 발생하는 화학적 복막염이다. 산전 초음파 소견은 복강내 석화화, 복수, 위낭종이며 산전 초음파로 태변성 복막염을 진단하여 적절하게 치료함으로서 신생아의 사망률이나 이환율을 낮출 수 있다.
본 저자들은 산전 초음파로 진단된 태변성 복막염 1예를 경험하였기에 이를 문헌 고찰과 함께 보고하는 바이다.



키워드

Meconium peritonitis; Prenatal ultrasonography; 태변성 복막염; 산전 초음파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KCI
KoreaMed
K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