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치료 중단 후 1년 이상 재발 이력이 없는 결절맥락막혈관병증 환자의 임상특징

Clinical Features of Eyes with Polypoidal Choroidal Vasculopathy and No Recurrence Over One Year

대한안과학회지 2020년 61권 9호 p.1048 ~ 1056
박재현, 이국, 박영훈,
소속 상세정보
박재현 ( Park Jae-Hyun ) - Catholic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Department of Ophthalmology and Visual Science
이국 ( Lee Kook ) - Apgujung St. Mary′s Eye Center
박영훈 ( Park Young-Hoon ) - Catholic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Department of Ophthalmology and Visual Science

Abstract

목적: 본 연구의 목표는 치료 중단 후 1년 이상 재발 이력이 없으며 좋은 시력을 유지하는 결절맥락막혈관병증 환자의 임상적 특징을 조사하는 데에 있다.

대상과 방법: 결절맥락막혈관병증을 새롭게 진단받고 항혈관내피성장인자 1달 간격 3회 주사 치료 또는 광역학요법과 항혈관내피성장인자의 복합 치료를 초기 치료로 시행 받은 환자들을 후향적으로 분석하였다. 초기 치료 후 1년 이상 재발하지 않고 추가적인 치료없이 우수한 시력을 유지한 이들(비재발군, 47안)과 병변의 재발로 반복적인 치료를 받은 환자들(재발군, 54안)로 나누었으며, 두 군 간에 빛간섭단층촬영 및 인도사이아닌그린혈관조영술 소견의 특징을 비교 분석하였다.

결과: 비재발군은 재발군에 비해 최대병변직경의 크기가 작았으며(p<0.001), 결절의 수가 적고(p<0.001), 색소상피박리의 존재 비율이 낮았다(p=0.003). 이러한 결과는 항혈관내피성장인자 단독 요법과 광역학요법 복합 요법의 치료 방법에 상관없이 동일한 인자들이 유의하게 나타났다. 로지스틱 회귀분석 결과 작은 크기의 최대병변직경(p=0.002), 적은 수의 결절(p=0.013), 색소상피박리의 부재(p=0.025)가 좋은 예후와 관련이 있다는 사실 또한 확인되었다.

결론: 작은 크기의 병변, 적은 수의 결절, 색소상피박리가 없는 결절맥락막혈관병증 환자들에서 초기 치료 이후 1년 이상 재발 없이 좋은 시력이 유지되었다. 기저에서 이와 같은 특징을 보인 환자들은 치료 후 추적 관찰에서 양호한 경과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Purpose: We here describe the clinical features of eyes with polypoidal choroidal vasculopathy (PCV) that exhibited good visual acuity (VA) over one year without additional treatment.

Methods: Patients newly diagnosed with PCV who received anti-vascular endothelial growth factor injections three times per month, with or without photodynamic therapy, were retrospectively reviewed. We divided the patients into those who maintained good VA for over one year (nonrecurrent group, 47 eyes) and those who required further treatment because of recurrence (recurrent group, 54 eyes). We compare the baseline characteristics including optical coherence tomographic and indocyanine green angiographic data of the two groups.

Results: The nonrecurrent group (initially treated via single or combination therapy) exhibited a smaller greatest linear dimension (GLD) (p < 0.001), fewer polyps (p < 0.001), and no pigment epithelial detachment (PED) at baseline (p = 0.003) compared to the recurrent group. Logistic regression revealed that a lower GLD (p = 0.002), fewer polyps (p = 0.013), and absence of PED (p = 0.025) were associated with a favorable prognosis.

Conclusions: PCV eyes with smaller lesions, fewer polyps, and no PED at baseline exhibited no recurrence with good VA for over one year after treatment. Such patients can be expected to show a benign course after treatment.

키워드

Anti-vascular endothelial growth factor; Photodynamic therapy; Polypoidal choroidal vasculopathy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