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빛간섭단층혈관조영술을 이용한 단안 원발급성폐쇄각발작 후 망막모세혈관분포 분석

The Analysis of Retinal Capillary Network Using Optic Coherence Tomographic Angiogrphy after Acute Angle Closure

대한안과학회지 2021년 62권 3호 p.362 ~ 370
이재협, 김정림,
소속 상세정보
이재협 ( Lee Jae-Hyup ) - Inje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Busan Paik Hospital Department of Ophthalmology
김정림 ( Kim Jung-Rim ) - Inje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Busan Paik Hospital Department of Ophthalmology

Abstract

목적: 원발급성폐쇄각발작 후 시신경의 녹내장성 변화를 보이지 않는 환자에서 빛간섭단층혈관조영술을 이용하여 시신경 및 망막모세혈관분포를 확인하고자 하였다.

대상과 방법: 단안 원발급성폐쇄각발작 이후 성공적인 치료를 받았으며, 시신경의 녹내장성 변화를 보이지 않은 환자(20명)를 대상으로 병변안(20안)과 원발급성폐쇄각발작이 오지 않은 반대안(20안)을 대조군으로 하여 후향적으로 비교하였다. 급성폐쇄각발작 후 평균 8주에 빛간섭단층촬영을 통해 망막신경섬유층의 두께와 신경절세포-내망상층의 두께를 측정하였고, 빛간섭단층혈관조영술을 통해 시신경유두주위와 황반부의 혈관밀도 및 관류밀도, 오목무혈관부위의 면적 및 둘레를 측정하여 비교 분석하였다.

결과: 시신경유두주위 망막신경섬유층과 황반부 신경절세포-내망상층의 두께는 두 군에서 유의한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시신경유두주위 혈관밀도, 관류밀도 또한 차이가 없었으나, 황반부 중심영역의 혈관밀도와 관류밀도의 경우 병변안에서 유의한 감소를 보였다(p=0.003, p=0.046). 그 외 황반부 영역의 혈관밀도, 관류밀도와 오목무혈관부위의 면적 및 둘레는 양안에서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

결론: 급성폐쇄각발작 후 적절한 치료를 시행하여 시신경과 신경절세포-내망상층에서 녹내장성 변화가 관찰되지 않았으나 황반부혈관밀도와 관류밀도는 감소하였다. 이런 경우 향후 구조적인 변화가 발생하는지에 관한 주의 깊은 관찰이 필요할 것이라 생각된다.

Purpose: We evaluated changes in the retinal capillary networks of patient’s acute primary angle closure (APAC) who were successfully treated and who lacked glaucomatous alterations.

Methods: Twenty patients for whom unilateral episodes of APAC were successfully treated were included in this retrospective cross-sectional study. At an average of 8 weeks after APAC, the thicknesses of the circumpapillary retinal nerve fiber layer (RNFL) and the ganglion cell-inner plexiform layer (GCIPL) were measured via spectral domain optical coherence tomography.
Circumpapillary and macular vessel densities, perfusion density (PD), and the area and perimeter of the foveal avascular zone (FAZ) were measured with the aid of OCT angiography (OCTA). We compared the values between APAC eyes and the fellow eyes.

Results: We found no significant differences between groups in the thickness of any RNFL or GCIPL sector, or in the circumpapillary vessel or perfusion density. However, within a radius of 0.5 mm from the fovea (the center), the vessel and perfusion densities were significantly lower in affected than in fellow eyes (p = 0.003, p = 0.046 respectively). The vascular factors of other macular sectors, and the FAZ area and perimeter did not differ between the groups.

Conclusions: Early reductions in macular vessel and perfusion densities were evident after effective APAC treatment. Therefore, follow-up must evaluate whether the blood flow reduction causes structural damage.

키워드

Acute primary angle closure; Optical coherence tomography angiography; Perfusion density; Vessel density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