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학교공포증에 관한 임상적 관찰 Clinical Observation on School Phobia

부산의대잡지 1975년 15권 2호 p.331 ~ 336
박희주,
소속 상세정보
박희주 (  ) 
부산대학교 의과대학 신경정신과학교실

Abstract

학교공포증 국민학교 아동 45명을 대상으로 하여 앞으로 소아정신의학적인 여러가지 측면에서 광범한 조사연구를 하기 위한 기초자료를 얻고자 예비조사를 하고, 분석정리한 결과를 다음과 같이 요약할 수 있었다.
1. 학교공포증 아동의 학년별 분포는 1, 2학년에서 가장 많은 18명으로서 이는 전체의 40.0%에 해당되었다.
2. 성별비교는 남자가 여자보다 2배나 많았다.
3. 년령비교는 비교적 균등하였다.
4. 양친은 거의 모두 생존해 있었다(43명, 95.6%).
5. 형제순위는 첫번째 출생자가 전체의 57.8%(26명)로 가장 많았다.
6. 학습정도는 중정도가 전체의 62.2%(28명)로서 가장 많았다.
7. 생활정도는 하류층이 전체의 62.2%(28명)로 가장 많았다.
The author reviewed 45 cases of school phobia in order to get a preliminary data for further intensive study for psychiatric problems. These cases were analyzed in respect to a school year, sex, age, exis
tence of parents, sibling rank, learning performance and the economic status.
From the results obtained from this survey, the author can summarize in brief as follows:
1. It revealed that it is most higher incidence in first and second year class(18 cases, 40.0%) than another year classes.
2. In incidence of school phobia, boys showed two times higher than girls.
3. It was almost equal by age distribution.
4. In most cases, they had both parents(43 cases, 95.6%).
5. It was most frequent in first child having school phobia(26 cases, 57.8%).
6. In school performance, it showed relatively high incidence in middle achievement group(28 cases, 62.2%).
7. In most cases, they belonged to poor socioeconomical class (28 cases, 62.2%).

키워드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