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원발성 폐암의 위험인자와 폐활량 측정

Risk Factors of Primary Lung Cancer and Spirometry

결핵및호흡기질환 1993년 40권 6호 p.646 ~ 652
정도연, 황금만, 신동화,
소속 상세정보
정도연 (  ) - 전북대학교 의과대학 내과학교실
황금만 (  ) - 전북대학교 의과대학 내과학교실
신동화 (  ) - 전북대학교 의과대학 내과학교실

Abstract

요약
연구배경 : 폐암과 같이 만성폐쇄성 폐질환도 고령자 및 흡연자에 많으므로 폐암환자에서
동반율이 높을 것으로 예상되며, 더우기 만성폐쇄성 폐질환이 있는 경우 폐암 발생의 위험
도가 증가된다는 보고가 있으며 기존의 폐질환 및 만성적 객담 배출환자에서 폐암 발생의
위험도가 증가된다는 보고도 있다. 따라서 폐암환자에 있어 폐기능을 고찰해 보는 것이 의
미 있을 것으로 사료되나 국내에서의 보고가 거의 없어 폐환기능 상태에 따른 폐암의 위험
인자, 종양의 병기 및 위치를 관찰하여 보고하고자 한다.
방법 : 조직학적으로 원발성 폐암으로 확진되었고 동시에 폐기능 검사가 시행된 총 72예
에서 폐기능 성적을 관찰하고 폐환기능 상태에 따른 세포형태, 해부학적 병기, 종양의 위치
및 폐암의 위험인자 등을 분석하여 다음과 같은 결과를 얻었다.
결과 :
1) 정상폐기능은 6예(8.3%), 제한성 환기장애는 16예(22.2%), 중등도의 기도 폐색은 46예
(63.9%), 심한 기도폐색은 4예(5.6%)였다.
2) 편평상피암, 중심성 폐종양 및 진행기의 폐종양, 기왕의 폐질환 및 만성적 객담 배출이
있는 경우 폐기능이 저하되어 있었으나, 흡연유무 및 흡연량과는 유의있는 차이는 없었다.
3) FEV1/FVC비가 75% 이하인 폐환기능 장애 환자에서 편평상피암의 빈도
가 높았고 정상폐환기능을 보인 환자들에서 소세포암의 빈도가 높았다.
결론 : 이상으로 폐암환자의 대부분에서 폐기능이 저하되어 있고, 이것은 종양의 위치 및
세포형태, 해부학적 병기, 기왕의 폐질환 및 만성적 객담 배출과 관련되었으며 폐환기능 장
애를 보이는 흡연자에 있어 편평상피암의 빈도가 높음을 알 수 있었다.
#초록#
Background: Lung cancer and chronic obstructive lung disease often coexist in the
same person who are elderly and cigarette smoking. There are several reports that the
presence of chronic obstructive pulmonary disease constitutes an independent risk factor
for the development of lung cancer. Moreover, the association between mucus
hypersecretion and lung cacer has been reported.
Method : In 72 cases with primary lung cancer which were confirmed
histopathologically at Chonbuk University Hospital from August 1986 to July 1991, We
evaluated the relationship between spirometry and lung cancer characteristics.
Results : Six crises (8.3%) showed normal lung function, 16(22.2%) cases showed pure
restrictive lung disease, 46(63.9%) cases showed moderated obstructive lung disease and
4(5.6%) cases showed severe obstructive lung disease. FEV1(%) was lower
in central type than in peripheral type, lower in advanced non-small cell cancer and
lower in subjects with phlegm. FEV1/FVC (%) was higher in small cell
cancer than in squamous cell cancer and higher in patients without previous pulmonary
disease than with previous pulmonary disease. But there was no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 in lung function according to histologic types and smoking history. Lung
cancers with FEV1/FVC less than 75% consisted of 35 cases of squamous
cell cancer, 7 of small cell cancer (14%), 5 of adeno carcinoma (10%), 2 of large-cell
carcinoma and 1 of unclassified carcinoma. Squamous cell carcinoma occured more in
patients with FEV1/FVC<75% than with FEV1/FVC≥75%
(p<0.05).
Conclusion: It was suggest that low FEV1/FVC, as reflection of
obstructive lung disease, may be at greater risk for squamous cell carcinoma in
cigarette smoker.

키워드

Lung cancer; Spirometry;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KCI
KoreaMed
K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