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사별한 배우자의 삶의 질에 영향하는 요인: 체계적 문헌고찰

Factors Affecting Bereaved Spouses’ Quality of Life: A Systematic Review

스트레스연구 2020년 28권 4호 p.254 ~ 261
노원정, 전송이,
소속 상세정보
노원정 ( Noh Won-Jung ) - Gachon University College of Nursing
전송이 ( Jeon Song-I ) - Korea University College of Nursing

Abstract

본 연구는 배우자의 사별을 경험한 자의 삶의 질에 영향하는 요인을 탐색하기 위한 문헌고찰 연구이다. 국내ㆍ외의 온라인 데이터베이스에서 사별, 배우자, 삶의 질과 같은 키워드를 활용하여 논문을 검색하였고,최종적으로 선정된 6편의 논문에 대하여 문헌의 질 평가를 시행하였다. 대상 논문의 출판은 2001∼2010년에 이루어졌고, 총 5개 국에서 연구되었다. 대상자의 삶의 질은 건강 관련 삶의 질, 웰빙, 삶의 만족도등 다양한 측정도구를 활용하여 측정되었다. 삶의 질 영향 요인은 사회생태학적 모델을 활용하여, 개인 내적 요인, 대인관계 요인, 조직적 요인, 지역사회 요인, 정책적 요인으로 나누어 분석하였다. 분석 결과를기반으로 추후 연구 방향과 연구 설계에서 고려할 점을 제시하였다.

Background: This study is a systematic review to explore factors affecting the quality of life (QOL) of spouses who have experienced bereavement.

Methods: We searched the literature in four foreign and one domestic databases (Ovid MEDLINE, EMBASE, CINAHL, Cochrane Library, and RISS), using the search terms ‘bereavement’, ‘spouse’, and ‘quality of life’. A total of six articles were selected for final analysis by two researchers. Using the social ecological model, we categorized five domains affecting bereaved spouses’ QOL.

Results: Studies were published between 2001 and 2010 and were surveyed in a total of five countries. The QOL of the participants was measured using various measurement tools, such as health-related QOL and life satisfaction. Using social ecological models, the factors affecting QOL among bereaved spouses were determined to be individual, interpersonal, organizational, community and policy factors.

Conclusions: Based on the analysis results, points for consideration are suggested, including the research design and direction of future research.

키워드

사별; 사별 상태; 배우자; 삶의 질; 체계적 문헌고찰
Bereavement; Widowhood; Spouses; Quality of life; Systematic review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