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유방암환자에서 수술 후 방사선치료가 골전이 분포에 미치는 영향

Effects of Postoperative Radiotherapy on Distribution of Bone Metastases in Breast Cancer

대한방사선종양학회지 2001년 19권 3호 p.211 ~ 215
김보경, 하성환,
소속 상세정보
김보경 (  ) - 서울대학교 치과대학 소아치과학교실
하성환 (  ) - 서울대학교 의학연구원 방사선의학연구소

Abstract

목적: 유방암환자에 있어 수술 후 방사선치료 시행 여부가 향후 골전이 분포에 미치는 영향을 확인하기 위하여 후향적연구를 시행하였다. 대상 및 방법: 1988년 7월부터 1998년 7월 사이에 서울대학교병원 치료방사선과에서 유방암의 골전이로
방사선치료를
시행 받은 환자 중 Ⅳ 병기를 제외한 109명을 대상으로 연구를 시행하였다. 대상 환자 중 69명(A군)은 과거 유방절제술 후 방사선치료를 받지 않았었고, 40명(B군)은 수술 후 방사선치료를 받았었다. 수술 후 방사선치료는 Cobalt 60 원격치료기(30명) 또는 6 MV
선형가속기(10명)를 사용하여 1회 1.8 Gy, 총 50.4 Gy를 조사하였었다. 쇄골상림프절, 액와림프절 및 내유림프절은 광자선을 이용한 전방조사야로, 흉벽은 전자선 또는 광자선을 이용한 접선조사야로 수술 후 방사선치료를 시행하였었다. 모든 환자에서
방사선치료의
범위에는 흉추 1번에서 10번 부위가 포함되었었다. 골전이 부위는 두개골, 경추, 흉추 1번 내지 4번, 흉추 5번 내지 8번, 흉추 9번과 10번, 흉추 11번과 12번, 요추, 골반, 대퇴골, 늑골 및 기타의 11개 부위로 구분하여 연구를 시행하였다. 결과: A군의
골전이
분포는 요추부위 38명(55.1%), 골반부위 31명(44.9%), 늑골부위(40.6%), 흉추 11번과 12번 부위 26명(37.7%), 흉추 5번 내지 8번 부위 25명(36.2%), 흉추 9번과 10번 부위가 24명(34.8%)으로 요추부위가 가장 빈도가 높았다. B군에서도 요추부위와 골반부위가 각각
22명(55.0%)으로 가장 높은 빈도를 보였고, 늑골(37.5%), 흉추 11번과 12번 부위가 13명(32.5%)으로 유사한 빈도를 보인 반면, 과거 방사선치료부위에 포함된 흉추 1번 내지 4번, 흉추 5번 내지 8번, 흉추 9번과 10번은 1명(2.5%), 2명(5.0%), 4명(10%)으로 현저히
낮은
빈도를 보였다. 골전이의 빈도는 흉추 1번에서 4번(p=0.002), 흉추 5번에서 8번(p<0.0001), 흉추 9번과 10번(p=0.004)에서 두 군간에 현저한 차이를 보였다. 결론: 유방암환자로 수술 후 방사선치료를 시행 받은 환자에서 방사선치료 범위에 포함되는 흉추
1번과
10번 사이의 부위에 골전이가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적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Purpose: This study was done to evaluate the efficacy of low-dose radiation in reduction of thoracic vertebral metastases in patients with breast cancer. Materials and Methods: 109 patients who were treated for bone metastasis from
breast
cancer from June, 1988 to June, 1998 in the Department of Therapeutic Radiology, Seoul National University were included. Of the 109 patients, 40 patients had been previously treated by postoperative radiotherapy and 69 had not. Postoperative
radiotherapy had been given using Co-60 teletherapy device in 30 patients or 6 MV linear accelerator in 10. Thoracic spines from 1 to 10 were usually irradiated except in 1 patient and cervical vertebrae 6 and/or 7 were partially included in 38
patients. A total of 50.4 Gy was given with 1.8 Gy fraction. Metastatic bone diseases were scored in 11 regions, i. e., skull, cervical spine, thoracic spine from 1 to 4, from 5 to 8, 9 and 10, 11 and 12, lumbar spine, pelvis, femur, ribs and
others.
Results: In no postoperative parasternal irradiation group, lumbar vertebrae were the most common metastatic sites (55.1%) followed by pelvis (44.9%), ribs (40.6%), thoracic vertebrae 11 and 12 (37.7%), thoracic vertebrae between 5 and 8
(36.2%),
thoracic vertebrae 9 and 10 (34.8%), and thoracic vertebrae between 1 and 4 (26.1%). In postoperative parasternal irradiation group, lumbar vertebrae and pelvis were also the most common sites of metastases (55.0%, respectively) followed by ribs
(37.5%), and thoracic vertebrae 11 and 12 (32.5%). But significant less metastases were seen at thoracic vertebrae from 1 to 10. Conclusion: We can find that there were significantly less bony metastases at thoracic vertebrae which had
been
previously irradiated postoperatively.

키워드

유방암; 수술 후 방사선치료; 골전이; Breast cancer; Postoperative radiotherapy; Bone metastasis;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

KCI
KoreaMed
K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