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로딩중입니다.

비전리방사선을 이용한 미생물 균주 멸균효과

Sterilization Effect of Microbial Strains by using Non-ionizing Radiation

한국방사선학회논문지 2020년 14권 6호 p.833 ~ 839
정경환, 서정민,
소속 상세정보
정경환 ( Jeong Kyeong-Hwan ) - Daegu Health College Department of Radiological Science
서정민 ( Seo Jeong-Min ) - Catholic University of Pusan Department of Radiological Science

Abstract

전 세계적으로 중증 급성 호흡 증후군 코로나바이러스에 의해 감염예방 및 사회적 인식이 크게 변화되었으며, 그로 인해 의료 원내감염 노출이 높은 환자에 관한 감염관리 지침 및 과정을 더 강화하고 관리감시를 더 철저히 하고 있다. 감염예방을 위해서는 멸균이 최우선으로 시행이 되어야 하며, 저비용, 쉬운 설치와 조작이 쉬운 멸균법을 찾아 적절한 멸균효과를 제시하고자 한다. 본 연구에서는 충치균을 오염시켜 출력 4 W, 조사 시간 60, 150, 300 sec로 자외선 살균기를 이용하였으며, 레이저는 출력 0.8, 1.5 W로 각각 파장 266, 355 nm로 조사하였다. 자외선 살균기는 150 sec 이상에서 감염예방에 안전성을 나타내었으며, 레이저는 1.5 W와 0.8 W, 266 nm에서 예방의 안전성을 나타내었다. 결과에서 출력이 높고 253.7 nm에 가까운 파장일수록 멸균효과는 뛰어났다.

Globally, infection prevention and social awareness have been greatly changed by the severe acute respiratory syndrome coronavirus, and as a result, the infection control guidelines and procedures for patients with high exposure to hospital-acquired infection are further strengthened and management and monitoring are more thorough. In order to prevent infection, sterilization should be carried out with the highest priority, and we will find a sterilization method that is low in cost, easy to install, and easy to operate, to present appropriate sterilization effects. In this study, the UV sterilizer was used to contaminate the caries bacteria with an output of 4 W and irradiation time of 60, 150, and 300 sec, and the laser was irradiated with outputs of 0.8 and 1.5 W at wavelengths of 266 and 355 nm, respectively. Ultraviolet sterilizer showed safety in infection prevention at over 150 sec, and laser showed safety in prevention at 1.5 W, 0.8 W, and 266 nm. As a result, the higher the output and the wavelength closer to 253.7 nm, the better the sterilization effect.

키워드

멸균; 레이저; 자외선 살균기; 비전리방사선
Sterilization; Laser; Ultraviolet sterilizer; Non-Radiation

원문 및 링크아웃 정보

등재저널 정보